효성 임직원 30여 명, 국군의 날 맞아 현충원 묘역 정화

효성/나우


지난 28일 효성이 국군의 날(10월 1일)을 앞두고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을 방문해 1사 1묘역 정화 활동을 실시했습니다. 효성은 2014년부터 사업장 인근 국립묘지와 1사 1묘역 자매결연을 맺고, 임직원들과 더불어 헌화와 묘역 정화 활동을 정기적으로 펼쳐왔답니다. 

 

이날 국립서울현충원에 모인 효성인들은 본사 및 건설사업부 소속 임직원 30여 명. 현충탑에서 순국선열들을 향해 묵념하는 시간을 가진 뒤, 효성과 자매결연 협약이 돼 있는 9묘역으로 이동했는데요. 이곳은 전사 또는 순직한 군인 및 경찰관 627위가 안장된 장소입니다. 여기에서 효성인들은 헌화, 묘비 닦기, 잡초 제거 등을 진행하며 열사들의 충혼을 기렸습니다. 

 

묘역 정화 활동을 함께한 노재봉 효성나눔봉사단장(부사장)은 “순국선열들의 숭고한 희생에 보답하고 임직원들에게 애국정신을 함양하고자 지속적으로 호국 보훈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라며 이날의 의미를 설명했습니다. 

 

국립서울현충원 9묘역의 효성인들

 

한편, 효성의 충청 지역 사업장(세종∙옥산∙대전공장) 임직원들도 29일 국립대전현충원을 방문해 1사 1묘역 정화 활동을 펼쳤습니다. 또한 효성은 참전 용사들의 주거 환경 개선을 위해 ‘나라 사랑 보금자리’ 사업을 5년째 후원하는 등 국가를 위해 희생한 순국선열의 노고를 잊지 않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