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첨단소재

'효성첨단소재'소식이 들어있는 이야기 (59건)

‘타이어 테크놀로지 엑스포 2020’ 첫 참가한 효성첨단소재, 북미·유럽 진출로 글로벌 시장 확대 가속화

- 효성첨단소재의 뛰어난 기술력과 품질 소개 효성첨단소재는 지난 2월 25일부터 27일까지 독일 하노버에서 열린 ‘타이어 테크놀로지 엑스포 2020’(Tire Technology Expo 2020)에 참가해 글로벌 시장 공략 가속화에 나섰습니다. 타이어 테크놀로지 엑스포는 2000년부터 매년 개최되는 세계 최대 타이어 전시회인데요. 올해는 세계 각지의 타이어 관련 300여 개 업체가 참가해 최신 제조 기술 및 제품을 소개하고, 130여 개 학술 발표 및 단기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했습니다. 이번 전시회에 처음 참가한 효성첨단소재는 글로벌 타이어 보강재 업체로서 기술력과 품질을 알리고, 고객과의 영업·기술 미팅을 통해 제품 판매 확대에 나섰습니다. 타이어보강재PU 섬유 영업 담당 이태정 상무는 타이어 보강재..

[효성적 일상] 터지지 않길 바라며 태어난 에어백

테이블 모서리에 간신히 걸려있는 유리컵은 나의 부주의를 기다립니다. 둔한 내 몸의 일부분이 테이블을 ‘툭’ 하고 건드는 그 순간, 유리컵은 물을 뿌리며 바닥으로 떨어져 산산조각이 납니다. 바닥에 흩어진 유리 조각은 수습할 수 있어요. 우리의 목숨을 위협하지도 않죠. 하지만 유리컵이 아니라 자동차라면 어떨까요? - 눈 깜빡하면 볼 수 없는, 사고의 순간 일어나는 일들 우리는 매일 음각으로 새겨진 ‘에어백’이라는 글자를 보며 운전대를 잡습니다. 평소엔 든든하지만, 가끔 여기 정말 에어백이 있는지 의심스럽기도 합니다. 본 적이 없으니까요. 사고는 눈 깜빡할 사이(약 0.1초)에 벌어진다고 합니다. 그 순간을 말로 풀어 보자면 이렇습니다. ‘앞 범퍼에 충격이 가해진 순간, 관성에 의해 앞으로 쏠리는 몸을 안전벨..

효성첨단소재, 독일에서 ‘타이어 테크놀로지 엑스포 2020’ 참가

효성첨단소재는 2월 25일부터 27일까지 독일 하노버에서 열린 세계 최대 타이어 전시회인 ‘타이어 테크놀로지 엑스포 2020’(Tire Technology Expo 2020)에 처음으로 참가해 글로벌 시장 공략 가속화에 나섰습니다. 독일에서 2000년부터 매년 열리고 있는 타이어 테크놀로지 엑스포는 세계 최대 타이어 전시회인데요. 올해는 세계 각지의 타이어 관련 300여 개 업체들이 참가해 최신 제조기술 및 제품을 소개하고, 130여 개 학술발표 및 단기 교육 프로그램이 진행되었습니다. 효성첨단소재는 이번 전시회에 처음으로 참가해 글로벌 타이어보강재 업체로서의 기술력과 품질을 알리고 고객과의 영업∙기술 미팅을 통해 제품 판매 확대에 나섰는데요. 특히 타이어보강재PU 섬유영업 담당 이태정 상무가 타이어보강..

[효성적 일상] 안전을 위해 치열하게 버티는 타이어 보강재

우리는 강해지려고 매일 무언가를 하고 있습니다. 마음을 단련시키고, 스트레스를 더 오래 견디는 연습을 하고, 잠을 줄여 실력을 키웁니다. 끊임없이 최신 정보를 입력하고 기존 정보와 잘 버무려 놓기도 해요. 무엇 보다 깨어 있으려고 노력하죠. 그래서 우리 삶이 더 치열하다 느끼는지도 모르겠습니다. 그런데 생각해보면, 우리는 경쟁자를 없애버릴 만큼 강해지려고 치열한 것이 아니에요. 단지 안전을 위해 치열한 것뿐입니다. ‘안전을 위한 치열함’이라고 하니 현실에 안주(安住)하는 듯한 느낌이 강한데요, 그것보다는 ‘버티기’ 또는 ‘살아남기’와 결이 비슷한 말입니다. - 우리만큼 치열한 타이어 타이어는 살아남기 위해 치열한 우리만큼 수많은 외부요인과 싸우고 있어요. 여름엔 아스팔트가 내뿜는 지열과 싸워야 하고, 장..

‘안전사고 ZERO’를 향한 30년의 정면 승부

효성첨단소재 울산공장 환경안전팀 임주원 부장 - 환경에 대한 관심, 황금이 되다 지구의 온도가 1℃ 상승하면 생물이 10% 멸종하고, 2℃ 상승하면 아마존이 사막으로 변하며, 6℃ 상승하면 지구의 모든 생물체가 멸종한다는 환경학자들의 경고는 아찔합니다. 핵폭탄에 비견되는 지구온난화 문제에 전 세계가 팔을 걷어붙였죠. 우리나라 역시 2010년 ‘온실가스·에너지 목표관리제’를 수립, 정부가 기업의 온실가스 배출량과 에너지 사용량에 대한 목표를 부과하고 관리하는 제도를 시행했습니다. 이에 효성은 곧바로 환경안전팀을 총괄하는 임주원 부장을 주축으로 ‘온실가스·에너지 인벤토리 TFT’를 구축했죠. 전 사업장을 방문해 수개월씩 머물며 전체 공정과 설비를 파악, 모든 사업장에서 배출하는 온실가스를 집계하는 총괄적 온..

‘견고와 유연의 신세계’ 탄소섬유, 작품이 되다 - 노일훈 작가 인터뷰

- 자연의 미, 효성의 최첨단 소재로 구현하다 탄소섬유는 강철보다 강하고 알루미늄보다 가벼운 꿈의 신소재입니다. 그 자체만으로는 실(Fiber) 또는 천(Fabric)에 불과하지만 어떠한 재료를 만나느냐에 따라 복합 소재로서의 어마어마한 가치를 발현하죠. 예술 분야라면 어떨까요. 탄소섬유를 사용해 예술 작품을 형상화하는 건축가 겸 디자이너 노일훈 작가를 통해 구현된 작품은 아름답고, 또 경이롭습니다. 영국에서 성장한 노일훈 작가는 2011년 디자이너 명장들의 작품을 소개하는 런던 아람갤러리의 초대를 받으며 이름을 알렸습니다. 프랑스 파리의 세계적 현대미술관인 퐁피두센터는 노일훈 작가의 작품 활동을 2년간 지켜본 끝에 그의 초기작 ‘라미 벤치(Rami Bench·2013)’를 소장했죠. 이렇듯 유럽에서 먼..

[효성적 일상] 단지 그을렸을 뿐, 아라미드(Aramid)

조심해야 합니다. 우리는 항상 위험에 노출되어 있거든요. 어제도 누군가는 여러분을 향해 커피를 ‘쏘고’, 또 다른 무언가를 위해 열정을 하얗게 ‘불태웠을’ 거예요. 점점 더 극한의 상황을 사는 우리의 언어처럼 일상에는 수많은 위험 요소가 우리를 향해 내달리고 있습니다. 무엇이 위험한 상황에서 우리를 지켜줄까요? 아무리 쏴도 든든하게 막아주고 아무리 불태워도 타지 않는 소재, 아라미드라면 가능합니다. - 아라미드라면 가능합니다 효성첨단소재 아라미드 섬유 원사 알켁스(ALKEXⓇ) 아라미드는 극한 조건과 환경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설계된 섬유예요. 고강도, 충격안정성, 내열성, 내피로성(경화, 균열, 변형에 견딜 수 있는 성질), 경량성, 고탄성의 특징을 지닙니다. 특히 5G 시대의 개막과 함께 아라미드는 ..

변화무쌍 탄소섬유

- 세계가 감탄한 꿈의 소재 강철보다 가벼우면서 강도는 더 강력합니다. 뛰어난 성형성은 물론 2,500℃를 넘는 내열성을 갖춰 극한 환경용 소재로도 각광받고 있습니다. 미래를 여는 최첨단 소재로 전방위에서 활약하는 탄소섬유 이야기입니다. 탄소섬유는 금속광택이 있고 검은색이나 회색을 띠는 섬유로서, 100% 복합재의 형태로 사용되는데요. 세라믹, 금속, 플라스틱 수지 등 최종재의 특성과 적용 분야에 따라 다양한 가공법을 적용합니다. - 초경량·고강도 소재의 무궁무진한 활약상 탄소섬유는 항공기 및 우주왕복선의 구조 소재, 에너지 저장 소재, 자동차 소재, 전자기기 부품 소재, 스포츠용품 소재 등에 폭넓게 활용되고 있습니다. 세계 탄소섬유 시장의 산업별 비중을 보면 2019년 현재 항공우주·방위 산업 부문이 ..

억만장자를 히어로로 만드는 첨단 소재의 힘

- 아이언맨과 스파이더맨, 미래를 입다 “슈트를 벗으면 넌 뭐지?” 영화 에서 캡틴 아메리카가 토니 스타크에게 물었습니다. 각종 첨단 무기를 장착한 아이언맨 슈트는 매 시즌 더욱 강력하게 진화하며 아이언맨이 세상을 구할 수 있게 도와줍니다. 강철보다 단단하고 극강의 유연성을 지닌 아이언맨 슈트의 정체는 탄소나노튜브입니다. 머리카락 10만분의 1 굵기인 나노미터(10억분의 1미터) 크기여서 매우 가볍지만 열전도율은 다이아몬드와 같고, 강철보다 100배 더 강력해 ‘꿈의 신소재’로 불립니다. 토니는 ‘어벤져스’를 꿈꾸는 10대 소년 피터에게도 최첨단 스파이더맨 슈트를 선물합니다. 그러나 피터의 실수로 토니는 슈트를 다시 가져가려 하고 피터는 “이 슈트 없이는 난 아무것도 아니에요!”라고 호소합니다. 토니 역..

강철보다 강한 슈퍼 섬유, 탄소섬유(Carbon Fiber)의 모든 것

탄소섬유는 탄소 함량이 92% 이상인 섬유 형태의 탄소 재료(직경 5˜15㎛)로, 수소 차의 핵심 부품인 수소 연료 탱크와 CNG 고압 용기 제작에 사용됩니다. 탄소섬유는 철보다 4배 더 가볍고 10배 더 강합니다. 내부식성, 전도성, 내열성도 훨씬 뛰어납니다. 탄소섬유 산업의 고용 효과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탄소섬유를 개발해 상업화에 성공한 효성을 통해 엿볼 수 있습니다. 효성은 탄소섬유 연구 개발, 제품 생산, 인력 양성 등을 포괄하는 인프라 형성으로 현재 약 400명을 고용했으며, 2028년까지 약 2,300명의 고용 창출을 전망하고 있습니다. 일본 후지경제연구소의 ‘2018 탄소섬유 복합 재료 관련 기술 및 용도 시장 전망’ 자료에 따르면 글로벌 탄소섬유 시장은 2016년부터 2030년까지 판매량 ..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