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쟁 영웅의 집을 고치자! 효성, ‘나라사랑 보금자리’ 사업 기금 1억 원 전달

나누다/효성 나눔 2017.05.15 09:33



미국의 전쟁 영웅 대우가 각별하다는 사실은 너무나 유명합니다. 하지만 우리나라는 이에 미치지 못하죠. 하지만 효성은 조금 다릅니다. 지난 5월 12일, 효성은 ‘나라사랑 보금자리’ 사업 지원 기금 1억 원을 충남 계룡대 육군본부에 전달했습니다.


‘나라사랑 보금자리’는 한국 전쟁과 월남전 참전용사 중 형편이 어려운 분을 선정한 후, 그분들의 집을 리모델링함으로써 보다 편안한 생활을 할 수 있도록 돕는 프로젝트입니다.


육군에 따르면 한국전쟁 참전용사는 현재 13만여 명이 생존해 있다고 합니다. 하지만 평균 연령은 86세로 고령입니다. 또한, 베트남전 참전 후, 살아 돌아온 20만여 명 중, 많은 분이 기초생활보장 수급자라고 합니다. 따라서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지속적인 지원이 필요한 실정이고요.


효성은 임직원들의 호국정신 함양을 위해 2012년부터 매년 이 사업을 후원하고 있습니다. 올해에도 육군, 공공기관 및 다른 기업들과 함께 나라사랑 보금자리 사업 지원금을 전달하는데요. 30여 명의 참전 용사에게 새 보금자리를 선물할 예정입니다.





이날 지원 기금 전달식에 참석한 노재봉 효성 지원본부장(부사장)님은 “국가를 위해 헌신한 참전용사들에 대한 예우는 나라 사랑의 실천”이라며 “참전용사 분들께 감사하는 마음이 조금이나마 전해지기를 바란다”라고 말씀하셨습니다.


또한, 효성은 호국보훈 활동 차원에서 국립서울현충원, 국립대전현충원 등과 1사 1묘역 협약을 맺고 전국의 효성인들이 묘비 닦기, 헌화 활동 등 다양한 자원봉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미국 현지법인인 효성USA에서도 한국 전쟁에 참전한 미군 참전용사와 가족을 위해 초청 행사를 개최하고 있고요.





관련 콘텐츠 더 보기


초지일관(初志一貫)의 자세로, 효성 ‘장애 어린이∙청소년 재활치료 지원사업’ 후원

취약계층의 문화복지를 위해! 효성이 사회적 기업을 지원합니다

효성, 장애아동∙청소년 오케스트라에 1억 후원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효성blog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