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SS

'ESS'소식이 들어있는 이야기 (30건)

조현준 회장의 ‘그린경영 Vision 2020’의 의미

환경친화적인 사회의 요구가 갈수록 커지고 있는 가운데, 국내 기업 중에는 효성의 친환경 행보가 눈에 띕니다. 효성은 친환경 경영 방침 실현을 위해 ‘그린경영 Vision 2020’을 수립하고 온실가스 배출량 관리와 함께 친환경 소재 개발에 적극 나서고 있는데요. 조현준 회장은 “친환경은 환경을 보호하고자 하는 소비자들의 확고한 가치관이 반영된 결과”라며 “친환경 제품 개발을 확대해 지속가능한 가치를 실현할 수 있는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겠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효성티앤씨는 지난해 7월 국내 스타트업 ‘플리츠마마’와 손잡고 페트병으로 만든 친환경 가방을 선보였습니다. 플리츠마마가 만든 친환경 가방에는 리사이클 폴리에스터 원사 ‘리젠’이 사용되죠. 리젠은 페트병을 재활용해 다시 폴리에스터 원사로 만드는 제..

[Worldwide] 효성중공업㈜ 전력PU 페루·칠레 기술 세미나

중남미 시장 진출의 거점에서 기술을 빛내다 페루와 칠레는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TPP) 가입국으로 미국 시장에 근접한 지리적 이점, 친기업적 환경 등으로 수출 전진 기지로서의 매력적인 요인을 갖추고 있는 나라입니다. 중남미 시장 진출에 중요한 거점이기도 한 이곳에서 전력PU가 기술 세미나를 개최하며 효성의 앞선 기술력을 선보였습니다. 지난 3월 12일과 14일 각각 페루 리마와 칠레 산티아고에서 전력 시장 고객을 대상으로 개최된 이번 세미나는 초고압변압기, 차단기, 스태콤(STATCOM), ESS 등 총 4가지 제품의 최신 기술 이슈에 대해 정부 관련 부처, 전력청, EPC, 엔지니어링 등 총 35개사, 89명을 대상으로 진행됐습니다. 주요 내용은 신재생에너지 수요가 증가하는 페루와 칠레 상황에 맞춰 한..

[Focus on VOC] 시장 선두를 향한 전력電力 질주

최고의 기술로 탄생한 효성 ESS 효성중공업은 국내 1위의 ESS 업체로, 고객에게 최고의 기술이 담긴 에너지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ESS(Energy Storage System)란 전력 수요가 적을 때 또는 전기료가 저가인 시간대의 잉여 전력을 저장해두었다가 전력 수요가 많거나 전기료가 비싼 피크 시간대에 사용함으로써 전력 활용을 높여주는 에너지 저장 장치인데요. 충·방전이 가능한 2차 전지에 에너지를 저장하는 방식인 BESS(Battery ESS)가 대표적입니다. ESS 안에선 어떤 일이 일어날까? ESS의 주요 구성은 크게 PCS(전력 변환 장치), PMS(전력 제어 시스템), 배터리, BMS(배터리 관리 시스템)로 구분합니다. PCS는 전기에너지를 AC(교류)에서 DC(직류)로, 또는 DC..

[Business Series] 신재생에너지로 고객의 마음을 얻다

수주 성공률 100%의 기적 2009년 글로벌 컨설팅 업체의 사업 분석결과, 당시 ESS(에너지 저장 장치)가 ‘효성의 버려야 할 사업’으로 분류되었던 일화는 이미 유명합니다. 10여 년이 흐른 지금, 효성은 ESS 국내 누적 매출 1위를 기록하는 선도 기업으로 자리매김했죠. 그 역사의 한가운데에 2018년 올해의 자랑스러운 효성인상을 수상한 오동우 부장이 있습니다. 그는 지속적으로 신사업을 발굴하고 기존 ESS 경쟁력을 제고해 ESS 사업의 혁신을 주도했는데요. 무엇보다 고객인 발주처·정부 부서와 끊임없이 소통하며 신뢰를 쌓아왔습니다. “2018년 가장 기뻤던 순간은 영흥 태양광 연계 프로젝트 계약이 성사됐을 때예요. 국내 태양광과 연계한 최초의 입찰이었습니다. 공공기관에서 발주한 태양광 연계 프로젝트..

[효성적 일상] 에너지 자립 섬을 가능케 한 기술, 효성중공업㈜ 전력PU ESS

에너지, 그 이상을 모아가는 일상 소녀는 꿈 대신 꿈을 꿨습니다. 모두가 잠든 시간에도 홀로 스탠드를 켜고 책을 보았습니다. 도시와 멀리 떨어진 바다 위 외딴 섬에서도 홀로 컴퓨터를 켜고 세상을 배우며 탐험했습니다. 해가 진 깜깜한 밤에도, 바람 한 점 불지 않은 고요한 날에도 소녀는 그렇게 꿈꾸는 시간을 차곡차곡 모아가며 꿈을 차근차근 이뤄갔습니다. 소녀가 꿈 대신 꿈을 꿀 수 있었던 것은 전력망이 미치지 못하는 외딴 섬에서도 에너지를 공급해줬기 때문입니다. 섬 스스로가 에너지를 공급할 수 있도록 태양광 및 풍력 발전 등의 신재생에너지를 통하여 전력망을 구축한 것이죠. 하지만 신재생에너지를 통한 전력망에는 한 가지 문제가 있습니다. 해가 진 깜깜한 밤에는, 바람 한 점 불지 않는 고요한 날에는 안정적으..

[테마 포커스] 환경과 미래를 생각하는 효성의 친환경 대표 기술

최근 이상기후 현상과 생태계 파괴로 인한 피해 사례가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습니다. 환경오염으로 인한 기후변화는 인류를 위협하는 시급한 과제가 되었는데요. 효성그룹은 보다 많은 사람들이 깨끗한 환경을 누리도록 그린 경영을 실천하며 다양한 친환경 기술을 개발해왔습니다. 효성이 들려주는 친환경 이야기를 한번 들어볼까요? 에너지 효율 최적화하는 지능형 전력망 스마트그리드 스마트그리드는 전력 기술에 IT를 접목해서 전력 공급자와 소비자가 양방향으로 실시간 정보를 교환함으로써 에너지 효율을 최적화합니다. 효성중공업은 2010년 국내 최초로 한국전력공사 신제주 변전소와 한라 변전소에 스마트그리드 제품인 50MVA 스태콤(STATCOM, 정지형 무효 전력 보상 장치) 2기를 공급한 바 있죠. 스태콤은 전기의 송•배전 ..

‘폭풍성장’ 효성중공업 ESS, 전년 동기 대비 매출 10배 증가

몰라보게 ‘폭풍성장’ 했습니다. 그리고 앞으로도 잘 자랄 거에요. ‘마의 16세’ 따윈 없을 거고요. 바로 효성중공업의 ESS의 이야기입니다. 효성중공업㈜의 ESS 사업은 전력 공급에 대한 불안 해소와 정부의 신재생에너지 확대 정책으로 폭발적인 성장세를 기록하며 무럭무럭 자라나고 있습니다. 상반기 ESS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10배 가까이 증가한 1,500억원을 달성했습니다. 전년도 전체 매출액 700억원과 비교해도 벌써 2배를 뛰어넘은 수치인데요. 올해 ESS 매출 예상액은 2700억원대로 전년 대비 4배 가까운 성장이 전망됩니다. 그야말로 ‘폭풍성장’이죠. ESS(Energy Storage System)는 대용량 에너지 저장 장치로 발전량이 가변적인 신재생에너지의 안정적인 사용에 필수적인 설비입니다..

[효성중공업] 에너지를 저장하는 ESS(에너지 저장 장치), 행복을 채워가는 효성

지난 달, 우리나라의 주당 법정 근로시간이 52시간으로 단축되었습니다. 효성도 주 52시간 근무에 따라, 이를 준수하면서 업무 생산성은 높이기 위해 유연근무제를 도입하였죠. 오전에 업무가 많아 눈코 뜰새 없이 바쁘다면, 좀 더 일찍 출근하여 업무를 모두 끝내고 일찍 퇴근할 수 있습니다. 혹은 이번 주는 비교적 업무량이 많지 않다면 보다 적게 일하고, 업무량이 많아지는 다음 주에 더 많이 일할 수 있습니다. 총 근로시간은 주 52시간을 넘지 않으면서도 근로자는 워라밸을 지킬 수 있고, 회사는 업무 생산성을 높일 수 있죠. 이러한 유연근무제는 에너지 저장장치(ESS, Energy Storage System)와 참 많이 닮은 것 같습니다. 누구에게나 시간은 똑같이 하루 24시간이 주어지지만, 바쁠 때도 있고 ..

‘4배 더 반짝입니다’ 판타스틱 4 효성

영화 에서는 4명의 히어로가 힘을 합쳐 강력한 상대로부터 지구를 구합니다. 혼자서도 강력한 힘을 가지고 있는 그들이지만, 함께 있을 때는 무적이 되며 판타스틱한 활약을 보여줍니다. 각자 가지고 있는 능력이 다르다 보니, 어떠한 위기에도 대처할 수 있는 것이죠. 그리고 이들을 한데 묶어주고 이끌어주는 스톰 박사의 역할도 빼놓을 수 없습니다. 효성에도 이러한 판타스틱 4가 있습니다. 각 사업분야에서 독립적이고 전문적인 경쟁력을 보여줄 효성의 판타스틱 4는 바로 지주사 전환으로 분할되는 4개의 사업회사이며, 지주회사인 ㈜효성은 이들의 든든한 버팀목이 됩니다. 새로운 시작을 맞이하며, ‘판타스틱 4’로 4배 더 반짝이는 100년 효성을 향한 전진. 지금 시작합니다. ‘단단하고 든든하게’, 지주회사 ㈜효성 201..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