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장

'해장'소식이 들어있는 이야기 (3건)

[효슐랭 가이드] 효성인 추천! 직장인 해장음식 맛집

효성인들의 나만 알고 싶은 효성 사업장 인근 맛집(밥집, 카페, 술집)을 소개하는 대망의 열 번째 주제는 바로 ‘직장인 해장음식 맛집’입니다. 어제의 퇴근 후 한잔은 달콤했지만, 오늘의 숙취는 쓰라리기에, 해장이 필요한 모든 효성인들과 효성 사업장 인근을 찾은 여러분들을 미식의 세계로 초대합니다. - ‘이 맛에 술 마시지?’ 직장인 해장음식 맛집 송년회의 계절입니다. 팀끼리, 부서끼리, 동기끼리, 또 동창과 친구들끼리 모여 이제 곧 끝나는 올해의 아쉬움을 술 한잔으로 달래봅니다. 그러나 술 한잔으로 결코 끝나지 않는 송년회에 우리의 위장과 간도 곧 끝날 것 같습니다. 간신히 일어나 출근은 했지만, 들끓는 속과 몽롱한 정신은 좀처럼 깨질 않습니다. 바로 이 순간! 우리에게 필요한 한 그릇. 한입 두입 먹다..

술 마신 다음날, 효성인이 추천한 해장에 좋은 음식 BEST

“어휴~ 주말에 너무 달렸나, 월요일 아침부터 속이 너무 쓰리네”오늘 아침, 쓰린 속을 웅크리며 겨우 출근했습니다. 오랜만에 지인을 만나 ‘가볍게 맥주 한 잔 하자’고 했는데, 시간이 지나고 보니 감자탕에 소주까지 마신 후에야 자리가 마무리되었어요. 대학생 시절처럼 ‘내일은 없다’고 술 마실 나이는 이미 오래 전에 지났건만, 술 한 잔 앞에서는 자꾸만 ‘오늘만 살게 되는’ 스스로의 모습을 발견하곤 합니다. 쓰린 속을 부여잡고 오늘 점심은 무엇으로 해장할까 고민하며 오전 시간을 겨우 버텨냅니다. 하루가 멀다 하고 음주가 반복되는 탓에 직장인들의 고충이 이만 저만이 아니죠. 그래서 포털 사이트에 ‘해장’이라고 입력하기만 해도 ‘해장에 좋은 음식’이 연관검색어로 떠오르나 봅니다. 문득 효성인들은 어떤 음식으로..

신입 사원, 술자리 완전 정복

봄입니다. 날씨가 좋으면 사람들이 모이게 마련이지요. 그래서인지 봄철엔 연말과 더불어 회식, 워크샵 등의 행사가 많아지는데요. 그때마다 빠지지 않는 것이 바로 술자리입니다. 회식이다!!! 에두바르 뭉크_절규 ‘피할 수 없으면 즐겨라’는 말이 있습니다. 어쩌면 회식 자리는 피할 수 있어도 꼭 참석해야 하는 자리인지도 모릅니다. 회식 자리는 업무의 연장이라고 할 만큼 팀워크를 다지는 중요한 자리이기 때문입니다. 그분이 오셨다!!! 미켈란젤로_천지창조 하지만 신입사원의 경우엔 처음 맞는 술자리가 곤혹스럽기만 합니다. 혹시 술에 취해 인사불성이 되지는 않을까 긴장하기도 하고, 여러 직장 상사 틈에서 어떻게 처신해야 할지 몰라 두려움이 먼저 앞서기도 합니다. 하지만 다르게 생각해보면 회식 자리는 자신을 어필할 수..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