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환경소재

'친환경소재'소식이 들어있는 이야기 (4건)

효성화학 폴리케톤 브랜드 ‘포케톤’, 친환경 소재로 건설시장 공략

효성화학의 친환경 엔지니어링 플라스틱 소재인 폴리케톤이 지난해 수도계량기에 이어 이번엔 전력량계 소재로 건설시장 공략에 나서고 있습니다. - 효성화학, 전력량계에 폴리케톤 첫 적용 효성화학은 전력량계 소재로 폴리케톤을 처음으로 적용하여 출시했습니다. 폴리케톤은 대기오염 물질인 일산화탄소(CO)를 원료로 활용해 만드는 친환경·탄소저감형 고분자 소재로, 효성화학이 지난 2013년 세계 최초로 개발에 성공했는데요. 기존 산업소재 대비 내충격성, 내화학성, 내마모성 등 물성이 우수해 다양한 분야에서 응용되고 있습니다. 계측기기 제조업체 ‘그린플로우’와 함께 개발한 이번 제품은 기존 소재 대비 난연성이 우수해 화재에 강하고 외부충격에 견딜 수 있는 강도가 두 배 이상 높아 내구성이 뛰어나다는 강점이 있습니다. 폴..

지속 가능한 패션을 넘어 컨셔스 패션으로! 국내 친환경 소재 패션 스타트업

그냥 버리기에는 너무 아깝습니다. 돈이 아까워서가 아니라, 버림으로써 고통받을 환경이 아깝다는 얘기입니다. 세상에 태어나서 한 번 쓰였을 뿐인데 제 할 일을 다했다고 버려지는 쓰레기가 참 많습니다. 그래서 우리는 되도록 쓰레기를 만들지 않으려고 노력하고, 재활용이 가능한 것들은 재활용 쓰레기로 분류하여 버리죠. 그리고 그 재활용의 방식은 ‘recycle’에서 ‘upcycle’로 진화했고, 가장 활발한 ‘upcycle’의 좋은 예를 보여주는 곳이 바로 패션 업계입니다. 지속 가능한 패션(sustainable fashion), 컨셔스 패션(conscious fashion)이 트렌드로 자리매김하면서 글로벌 패션 기업뿐 아니라 국내 패션 스타트업 역시 친환경 소재와 환경 영향을 최소화한 제조 공정으로 다양한 제..

[효성적 일상] 효성의 친환경 섬유 소재

친환경은 친혁신이다 효성그룹이 주최하는 친환경 아이디어 공모전 ‘2019 효성이 그린(GREEN) 지구’. 전국 대학생 및 대학원생이라면 누구나 개인 또는 팀(3인 이내) 단위 응모가 가능합니다. 작품 접수 기간은 4월 1일부터 5월 31일까지. 어느덧 십여 일 앞으로 다가온 마감일이라니요! 마지막까지 설레는 마음으로 여러분의 아이디어를 기다리겠습니다. 현재 효성은 ‘그린경영 Vision 2020’이라는 정책을 시행하며 친환경 문제 해결에 앞장서고 있습니다. 대외적으로는 ‘효성이 그린 지구’ 공모전 등을 통해 기업과 고객이 함께 친환경 이슈를 고민해보는 시도를 지속 중이고, 대내적으로는 친환경 섬유 같은 신소재 연구·개발에 주력하고 있습니다. 2017년 시작해 올해 3회째를 맞은 ‘효성이 그린 지구’ 공..

[Hyosung Bolgger] 로시난테의 쉬운 섬유 이야기(1) 세계적인 의류 브랜드, 친환경을 담다!

[Hyosung Blogger] 로시난테의 쉬운 섬유 이야기(1) 세계적인 의류 브랜드, 친환경을 담다! - 효성의 Regen(리젠)이 사용되는 것 알고 계셨나요?- 최근 의류업계에선 전세계적으로 친환경 제품을 확대하려는 경향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Nike의 경우 1983년부터 Nike Environmental Action Team을 운영하며 친환경 정책에 앞장서고 있는 대표적인 의류 브랜드입니다. 얼마 전엔 잡지를 재활용해서 만든 프리미엄 슈즈를 선보이기도 해 화제가 되기도 했습니다. [잡지로 만든 Nike Premium Shoes] 최근 한국에 상륙한 스웨덴의 SPA브랜드 H&M도 친환경 제품으로 100% 대체하겠다는 정책을 발표했습니다. H&M은 2007년 3월 친환경 제품 라인 런칭 이후 유기농 ..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