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빛

'채빛'소식이 들어있는 이야기 (3건)

“우리의 밤은 낮보다 아름답다” 여름밤 이색 데이트, 바로 여기 세빛섬에서!

한강은 남녀노소 누구나 사랑하는 장소입니다. 특히 요즘같이 더운 여름날엔 더 많은 사람이 찾곤 하죠. 그리고 그곳에 한 번도 느껴보지 못한 한강의 매력을 선사하는 세빛섬이 있습니다. 황홀한 노을과 세빛섬의 오색 빛 조명이 조화를 이루어 세상 어디에서도 볼 수 없는 아름다운 야경을 만들어내는 것으로 유명한데요. 세계 최초로 물 위에 떠 있을 수 있는 부체 위에 건물을 지은 플로팅 건축물이랍니다. 한강을 찾는 이들에게 잊을 수 없는 추억을 만들어 주는 세빛섬에서 편안하고 우아한 여름밤 이색데이트, 어떠세요? 세빛섬이 특별한 3가지 다채로운 색으로 변하는 화려한 볼거리 반포대교 달빛무지개분수 한강 위에 떠 있는 세 개의 섬, 세빛섬은 ‘한강의 꽃’이라는 콘셉트로 다채로운 색으로 변하며 어둠이 내린 서울의 밤을..

문제적 열대야를 위한 최상의 답! 8월의 세빛섬 요모조모

연일 계속되는 폭염은 언제쯤이나 우리에게 가을을 허락해주려나요. 입추는 이미 지났건만 무더위는 도무지 떠날 생각이 없는 듯합니다. 누진제 탓에 에어컨 가동하기도 저어되고, 아쉬운 대로 부채와 선풍기로 더위와 맞서보지만 그야말로 약세, 열세, 역부족. 열대야는 길기만 합니다. 매일 밤낮없이 이어지는 더위와의 몸싸움. 우리의 몸도 지쳐가는 중입니다. 밤에 숙면을 취하지 못 해 아침 출근길마다 피로와 두통에 몸서리치는 분들도 많으실 텐데요. 더군다나 요즘처럼 땀 많이 흘릴 때는 자주 허기를 느끼게 마련이죠. 자, 더 고민 말고 세빛섬으로 오시죠! 열대야도 시샘할 풍성한 먹거리와 볼거리가 이 섬에 마련되어 있답니다. 채빛퀴진이 선사하는 참치 파워! 채빛퀴진이 무더위 보양식으로 8월 한 달간 세계 각국의 다양한 ..

[세빛섬 소식] 복날엔 세빛섬에서 몸도 마음도 원기회복하세요

요즘 갑자기 기운이 없고 앉았다가 일어나면 어지럽고 무엇을 먹어도 맛이 있는 건지 없는 건지 잘 모르겠다며 무기력증을 호소하는 분들 많으시죠? 뉴스에서 보던 직장인의 무기력증 증상이 나에게도 찾아왔나 의심하겠지만 사실 이 모든 일은 ‘여름’이 꾸민 일입니다. 맞아요. 여름이 잘못한 거예요. 여름에 더 무기력해지는 이유는 바로 열 때문인데요, 체온이 올라가면서 우리 몸 속 세포와 호르몬, 소화효소들이 활동을 제대로 하지 못하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그래서 세빛섬에서는 덥고 지치고 기운 없는 7월 더위를 날려버릴 ‘원기충전’ 보양식 메뉴와 눈이 번쩍 뜨이는 채빛퀴진 2주년 기념 이벤트도 함께 준비를 했습니다. 어떤 메뉴와 이벤트인지 보러 가실까요? 7월에만 즐길 수 있는 채빛퀴진의 특별한 보양식 여름을 건강하..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