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섬유

'여름섬유'소식이 들어있는 이야기 (3건)

[효성적 일상] 물 안에서 입는 옷, 래쉬가드 소재 ‘크레오라 하이클로’

물속이라고 꼭 수영복을 입으란 법은 없습니다. 물 빠짐이 용이하고 쉽게 마르는 옷이 물놀이를 즐기기에 더 적합하겠지만 청바지나 정장을 입고도 물에 들어갈 수는 있습니다. 마음만 먹으면 가능한 일입니다. 하지만 장소가 해수욕장이나 수영장이면 말이 달라지죠. 본격적으로 물놀이를 시작하기 위해서는 상황에 맞는 스윔웨어를 선택해야 합니다. 출처: 네이버 영화 요즘은 수영복 대신 래쉬가드를 검색합니다. 부담스러운 노출을 줄일 수 있을 뿐 아니라 체온 조절에 효과적이기 때문입니다. 어린아이의 경우 물놀이 중 입을 수 있는 크고 작은 상처도 방지할 수 있죠. 여기까지는 모두 아는 상식이고요. 몇 가지 괜찮은 디자인을 찾았다 싶으면 제품 리뷰를 살펴 보시겠죠? ‘짱짱하게 잘 잡아주지만 답답하지 않아요.’‘핏이 너무 좋..

‘인터필리에르 2018’ 참가한 효성티앤씨, 기능성과 트렌드를 만족시켜 유럽시장 공략

‘패션의 완성은 얼굴’이라는 말이 있죠. 하지만 이 공식은 이제 바뀌어야 할 것 같네요. ‘패션의 완성은 기능성과 지속가능성’이라고 말입니다. 운동복처럼 편하면서도 일상복에서도 크게 벗어나지 않는 스타일로 기능성과 디자인이 융합된 ‘크로스오버 패션(Cross over fashion)’ 트렌드와 환경을 보호하고 자원을 아끼는 ‘지속가능성 패션(Sustainable Fashion)’ 트렌드가 새롭게 떠오르고 있기 때문이죠. 그리고 이를 가능토록 하는 효성티앤씨의 섬유 브랜드들이 유럽시장을 공략합니다. 효성티앤씨는 지난 7월 7일부터 7월 9일까지 프랑스 파리에서 개최되는 ‘파리모드시티인터필리에르 2018’에 참가해 기능성 신소재를 글로벌 섬유 시장에 소개했습니다. ‘파리모드시티인터필리에르’는 매년 프랑스..

[효성티앤씨] 효성이 만드는 시원한 여름 섬유 이야기

때 이른 초여름 날씨가 시작되면서 무더위를 극복할 방법을 생각합니다. 더위엔 이열치열, 이냉치열이라고 하지만 뜨거운 국물을 먹으며 “아~ 시원하다”고 하기엔 한계가 있고, 아이스크림, 냉면 등 차가운 음식만 먹다 보면 배탈이 나기 쉬워요. 무엇보다 요즘같이 습하고 무더운 날씨에 어떤 옷을 입고 출근해야 하나 고민이 많으실 텐데요, 시원함과 맵시를 동시에 잡는 여름을 위한 효성의 원사 소재로 만든 옷은 어떨까요? 시원한 여름을 위해 효성이 만듭니다 시원한 여름을 보내기 위해선 어떤 소재를 선택하느냐가 가장 중요합니다. 무거우면 더 덥게 느껴지기 때문에 몸에 걸친 옷의 가벼움은 물론, 땀을 빨리 흡수하고, 빠르게 건조시켜주는 기능이 뛰어나야 하는데요. 또한 여름철 강한 자외선으로부터 피부를 지켜주는 기능도 ..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