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소

'수소'소식이 들어있는 이야기 (10건)

[효성학개론] 4화. 수소경제와 효성

잘 몰라도 괜찮습니다. 지금부터 알아가면 되니까요. 좀 어려워도 괜찮습니다. 우리가 친절하게 알려드릴 테니까요. 알면 알수록 우리는 꽤 많은 일들을 해냈다는 사실을, 우리는 또 놀라운 일들을 해낼 거라는 사실을 깨닫게 될 거에요. 영상으로 배우는 4화는 ‘수소경제와 효성’입니다. - 함께 성장하고, 힘껏 이끕니다 수소는 지구상 가장 가벼운 원소지만, 그 가벼움과는 달리 오늘날 가장 중요한 연료가 되었습니다. 우주 질량의 75%를 차지하는 가장 풍부한 원소인 동시에, 친환경성 때문에 미래의 에너지로 평가 받는 수소, 그 수소로 달리는 수소 연료 전지 자동차(이하 수소차), 그리고 수소경제로 달라질 미래. 그렇다면 효성과는 대체 어떤 관계일까요? 정부는 2018년 13만t이던 수소 공급을 2040년에는 52..

[효성적 일상] 탄탄한 수소경제, 감탄의 효성첨단소재㈜ 탄소섬유

수소로 준비하는 미래 올해 1월 16일, 정부는 ‘수소경제 활성화 로드맵’을 발표했습니다. 명칭 그대로 수소경제를 활성화시키는 단계별 전략을 수립·시행한다는 것인데요. 수소경제란, 친환경 수소 에너지를 통해 경제적 이익을 도모한다는 개념이죠. 기존 화석연료의 한계(자원 고갈, 환경 오염 등)를 극복하고 미래를 대비하는 방책이기도 합니다. ‘수소경제 활성화 로드맵’을 견인할 양대 축은 ‘수소차’와 ‘연료전지’입니다. 이 두 분야를 중심으로, 정부는 수소경제 선도를 위한 산업 생태계를 구축해 나가게 됩니다. 특히 이 로드맵에는 수소차 누적 생산량을 2018년 2천 대에서 2022년 8만 대까지 늘린다는 계획도 포함돼 있습니다. 탄탄한 수소경제를 이끌 감탄의 기술, 탄소섬유 효성첨단소재 전주 탄소섬유 공장 전..

[The Number] 온 지구의 기운을 담아 바야흐로 수소의 시대

75% 수소는 지구상에 존재하는 가장 가벼운 원소로 무색·무미·무취의 기체입니다. 우주 질량의 75%를 차지하는 가장 풍부한 원소이죠. 40배 정부는 2018년 13만t이던 수소 공급을 2022년에는 47만t, 2030년에는 194만t, 2040년에는 526만t으로 약 40배 이상 보급해 수소 경제를 선도할 수 있는 산업 생태계를 구축할 계획입니다. 620만 대 우리나라는 2040년까지 수소 승용차, 버스, 택시 등 수소 차를 620만 대 생산할 계획입니다. 현재 국내 수소 승용차는 889대이며 수소 버스 2대가 서울과 울산 두 도시에서 한 대씩 운행 중이죠. (2018년 12월 기준) 400mg 수소 전기 버스 1대는 중형 디젤 승용차 40대가 내뿜는 미세 먼지 400㎎을 정화시킬 수 있어 ‘움직이는 ..

[Life to Come] 수소 경제의 무한한 가능성을 개척하다

미래 성장 동력으로 떠오르는 수소 경제 지난 1월 정부는 오는 2040년까지 수소 차를 누적 기준으로 620만 대(내수 290만 대·수출 330만 대)까지 생산·판매하고 현재 14개뿐인 수소충전소를 1,200개로 확대하겠다는 ‘수소 경제 활성화 로드맵’을 발표했습니다. 수소를 미래 성장 동력으로 삼고 수소 경제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는 것이죠. 수소 차는 말 그대로 수소를 연료로 이동하는 차량을 말합니다. 수소와 산소가 결합하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전기의 힘을 동력으로 삼는데요. 전기 차에 비해 충전 시간이 5분 이하로 짧을 뿐 아니라 1회 충전 시 주행거리가 500㎞ 이상에 달합니다. 또 기존의 자동차와는 달리 대기 오염 물질이 나오지 않으며 연료 전지 작동 중 흡입되는 공기를 정화해 미세 먼지 문제를 ..

[효성적 일상] ‘마음껏 밟아도 한껏 맑아지게’ 효성중공업㈜ 수소충전소

뿌옇게 변한 일상 이제는 익숙해진 안전 안내 문자. 오늘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발령되었다는 내용입니다. 총 중량 2.5톤 이상 배출가스 5등급 차량의 서울 진입과 운행이 제한되어 단속을 받게 되고, 위반 시 과태료 10만원이 부과됩니다. 또한 행정·공공기관 차량 2부제도 시행되며, 일반 시민들은 자발적으로 동참하게 되죠. 행정·공공기관 직원이 아닌 직장인이라면 차량 2부제 적용을 받지는 않지만, 미세먼지로 뿌옇게 변한 이 도시에서 자동차를 몰고 출근을 한다는 것에 죄책감이 들면서 마음도 뿌옇게 변하곤 합니다. 다른 이들과 마찬가지로 미세먼지로 뿌옇게 변한 이 도시에서 자동차를 몰고 출근을 하지만, 오히려 당당하게 그리고 뿌듯하게 차의 시동을 거는 이가 있습니다. 자동차 엑셀을 밟으면 밟을수록 마음도 거..

효성첨단소재㈜, 수소차 핵심소재인 탄소섬유 공장 증설

최근 친환경차, 특히 수소차에 대한 관심이 뜨겁습니다. 정부는 2018년 약 1,800대 수준의 수소차를 2022년까지 약 8만 1천대, 2040년에는 약 620만대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는데요. 이와 함께 수소충전소 구축 로드맵도 발표하여 수소경제 활성화에 돌입했습니다. 이에 효성도 함께합니다. 바로 탄소섬유로 말이죠. 효성첨단소재㈜는 468억원을 투자해 전북 전주공장에 탄소섬유 생산공장을 증설합니다. 기존 부지에 라인을 추가해 현재 연산 2,000톤에서 4,000톤 규모로 증설하며 2020년 완공될 예정입니다. 이번 증설은 미래 친환경 자동차로 주목 받고 있는 수소차뿐만 아니라 CNG차와 전선 심재(고압전선을 지지하기 위해 안에 넣은 강철)의 경량화를 위한 핵심소재이며, 산업∙항공용 미래첨단소재인 ..

[당첨자 발표] 여러분도 효성과 함께 수소로 달려요

효성은 오늘도 수소로 달리고 있습니다. 더 안전하고 더 편리하고 더 뛰어난 수소충전시스템을 만들기 위해 끊임없이 연구하고 개발하고 있고요. 더 많은 수소충전소가 생겨 언제 어디에서나 수소를 충전할 수 있도록, 그렇게 수소로 달릴 머지 않은 미래를 준비합니다. 여러분도 효성과 함께 수소로 달려주세요! 효성은 이렇게 수소로 달린다 이번 이벤트는 수소차를 탄 효성씨가 수소를 충전할 수 있도록 퀴즈를 풀어 수소충전소로 가는 올바른 길을 찾는 것이었는데요. 효성의 수소충전소 사업과 관련된 퀴즈의 정답은 바로 이것이었습니다. Q1. 효성이 만드는 것은? 수소충전소 효성은 2000년부터 정부의 친환경차 보급사업(CNG)에 참여하여 전국에 100여개소의 CNG충전소 설비를 공급하였는데요. 이러한 경험을 바탕으로 200..

[이벤트 종료] 효성은 수소로 달린다

매일 아침 출근하기 전, 오늘의 미세먼지 정보를 확인하는 것이 이제 습관이 되어버리지 않으셨나요? 뿌옇게 변한 대기와 퀴퀴한 공기에 마스크를 쓰지 않고서는 밖에 나갈 수가 없는 날이 점점 많아지고 있습니다. 이런 미세먼지를 일으키는 원인은 다양하지만, 가장 주요한 원인은 화석연료의 사용으로 인해 배출되는 오염물질입니다. 화석연료는 우리의 삶을 편리하게 만들어주지만, 우리의 자연을 점점 오염시키고 있죠. 이에 환경도 지킬 수 있고, 고갈되어 가는 화석연료를 대체할 수 있는 다양한 그린에너지가 주목 받고 있습니다. 그 중에서도 수소는 물로 구성되어 있는 원소로, 연소 과정에서 대기오염물질을 내뿜지 않기 때문에 미래의 에너지원으로 각광을 받고 있는데요. 특히 이 수소를 원료로 하는 수소전기차는 가장 이상적인 ..

[효성 중공업] 수소의 시대 : 수소차와 수소충전소

2017년 첫 천만 영화가 탄생했습니다. 바로 5.18 광주민주화운동을 세계에 알린 독일기자 위르겐 힌츠페터와 그를 서울에서 광주까지 태우고 간 택시운전사 김사복 씨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 입니다. 1980년을 배경으로 한 영화 속에서 택시운전사 김사복 씨는 브리사를 몹니다. 1970년대 두 차례에 걸친 석유파동으로 인해, 휘발유를 적게 먹는 브리사는 당시 택시로 각광을 받았죠. 영화 속 김사복 씨가 휘발유를 주문한 것보다 많이 넣은 주유소 직원에게 크게 화를 내는 장면을 보더라도, 택시운전사의 수입에 직결되는 ‘기름값’을 아끼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지 알 수 있습니다. 영화 의 브리사 택시 | 사진: 다음 영화 석유파동, 즉 국제유가의 상승과 석유공급 부족 문제로 주목을 받은 것은 브리사 택시뿐 아닙니다...

효성, 서울에 첫 700바급 수소 충전소 공급

수소 [Hydrogen, 水素]:원소기호H. 지구상에 존재하는 가장 가벼운 원소로 무색∙무미∙무취의 기체. 어린 시절, 과학책에서만 보던 수소로 움직이는 자동차는 이제 현실이 되었습니다. 차내 수소탱크에서 수소와 공기공급기에서 전달받은 산소를 연료전지에 보내 전기를 생산하고 모터를 돌려 달리는 자동차가 바로 수소전기차인데요. 이렇게 전기를 발생시켜 달리지만, 이 과정에서 물(수증기)이 나올 뿐, 그 어떤 공해물질도 발생하지 않습니다.그러니 갈수록 심해지는 지구온난화, 온실가스 배출에 대한 규제, 화석에너지의 고갈 등의 환경 문제에 직면한 지구에서, 친환경적이고 지속 가능한 무공해 에너지원 수소로 달리는 수소전기차의 미래는 밝을 수 밖에 없죠. 이러한 상황에 발맞추어, 정부 역시 수소전기차 보급정책을 펼치..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