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 NFT… 게임하며 돈 번다? P2E 게임의 모든 것

인사이트/라이프

 

‘그렇게 공부 안 하고 게임만 하다가, 커서 뭐 될래?’라는 엄마의 잔소리는 프로게이머의 등장으로 쏙 들어간 지 오래예요. 게임은 e-스포츠라는 하나의 문화가 되었죠. 물론 취미로 게임을 즐기는 이들은 여전히 ‘게임 하면 돈이 나와, 뭐가 나와?’라는 잔소리를 들어왔지만, 이젠 이마저도 할 수 없게 될 것 같네요. 진짜 게임 하면 돈이 나오는 시대가 되었거든요.

 

지금 이 시대를, 이 세상을 변화시키고 있는 블록체인과 NFT는 게임 산업에도 막대한 영향을 끼치고 있습니다. 얼핏 들어는 봤지만, 정확히 어떤 것인지 애매모호했다면 지금 이 글을 주목해주세요. 블록체인과 NFT 기술이 접목되어 플레이하며 돈을 벌게 해주는 P2E 게임에 대해서 자세히 살펴볼 테니까요.

 

 

-
게임, 블록체인과 NFT를 만나다

 

 

블록체인(Block Chain)이란 데이터를 분산하여 저장하는 데이터 분산처리 기술을 말합니다. 쉽게 말하면 각각의 데이터가 담긴 블록을 사슬처럼 연결했다는 것인데요, 이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것이 NFT(Non-Fungible Token, 대체 불가능한 토큰)죠.

 

NFT는 블록체인에 저장된 데이터 단위로, 사진이나 비디오, 오디오 등 디지털 콘텐츠에 저마다 고유한 인식 값을 부여함으로써 상호 교환하거나 복제할 수 없는 세상에 단 하나밖에 없는 자산이 됩니다. 비트코인과 같은 가상화폐는 대체 가능한 토큰이기에 1:1 교환이 가능하지만, NFT는 그렇지 않죠. 이 NFT 기술을 현재 가장 활발히 활용하고 있는 곳은 예술 분야인데요, 고유성과 희소성을 증명하기 때문에 NFT로 만든 예술 작품은 그 가치를 인정 받아 높은 금액으로 거래되고 있죠.

 

게임 업계에서 NFT를 주목하기 시작한 것은 최근 일은 아니에요. NFT가 등장할 무렵부터 ‘크립토키티’라는 고양이 육성 게임에서는 게임에 등장하는 고양이를 NFT로 고유의 일련번호를 부여했고, 유저들은 이 NFT 고양이를 가상화폐로 사고 팔았거든요.

 

NFT 고양이 캐릭터를 가상화폐로 사고 파는 P2E 게임, 크립토키티 / 출처: CryptoKitties.co

 

그렇습니다. 이렇게 블록체인과 NFT가 게임을 만나, 게임 내 아이템이나 캐릭터 등이 하나의 디지털 자산이 되었고, 플레이하면서 돈을 벌 수 있는 ‘Play to Earn’, P2E 게임이 된 것입니다.

 

물론 기존에도 유저들끼리 게임 아이템, 캐릭터 등을 사고 팔았어요. 하지만 개인들간의 거래로 안전하지도 못했고, 불법이라는 이미지도 강했죠. 하지만, NFT로 된 게임 아이템은 다릅니다. 온전히 개인이 소유한 자산이기에, 거래의 투명성과 편리성이 보장되죠.

 

 

-
게임 하면서 돈은 번다? 대표적인 P2E 게임

 

그렇다면 실제로 어떻게 활용되는지 궁금해지는데요, 가장 대표적인 NFT 기반의 P2E 게임으로는 베트남의 한 스타트업이 출시한 ‘엑시 인피니티’가 있습니다. 게임 속에서 ‘엑시’라는 몬스터 캐릭터를 구매하고 키워서 교배시켜서 더 좋은 엑시를 만들어내는 게임이죠. 간단한 그래픽과 룰이지만, 필리핀 등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어요. 서로 다른 능력치, 희귀도가 제각각인 몬스터들을 판매하면 이더리움 기반의 NFT 코인인 AXS토큰을 얻을 수 있거든요.

 

엑시 캐릭터를 가상화폐로 사고 파는 P2E 게임, 엑시 인피니티 / 출처: axieinfinity.com

 

엑시 인피니티 내에서 사용되는 이 AXS 토큰은 실제 코인 시장에서도 거래되고 있어 게임으로 얻은 토큰을 바로 현금화할 수 있어요. 지금까지 엑시 인피니티에서 가장 비싸게 거래된 아이템은 300이더리움으로, 당시 현금 가치로 약 6억 5,500만 원에 달했습니다.

 

위메이드의 신작 ‘미르4’ 또한 비슷합니다. 유저는 게임의 재화인 ‘흑철’을 채굴하는데요, 10만 개의 흑철을 ‘드레이코(DRACO)’라는 코인으로 바꿀 수 있어요. 드레이코는 위메이드가 발행한 가상화폐인 ‘위믹스’로 거래가 가능하며 현금화할 수 있습니다. 또한, 유저들은 캐릭터를 NFT화 하여 위믹스 월렛 내 NFT마켓에서 거래하기도 합니다. 게임을 하면서 코인을 채굴하고, 캐릭터를 거래하는 등 새로운 경제 생태계가 구축된 것입니다.

 

해외 버전에만 NFT가 적용된 미르4 / 출처: 위메이드

 

 

-
게임의 새로운 미래, 어떻게 될까?

 

하지만 이러한 새로운 변화를 두고 우려의 목소리도 작지 않습니다. 현재 열풍이 과대 포장되었다는 반론도 만만치 않죠. 아직 NFT는 초기 시장인 만큼 명확한 개념이 자리잡지 못한 상황에서 시장 분위기가 과열되었다는 것입니다.

 

또한, 아직 한국에서 NFT게임은 플레이가 불가능한데요. 게임물관리위원회가 블록체인 기술에 기반한 게임은 사행성과 환금성이 우려된다는 이유로 게임 등급분류를 거부했기 때문이죠. 그래서 미르4의 경우도 국내 버전에는 NFT가 적용되어 있지 않아 현금화가 불가능합니다. 국내에선 아직 규제가 사라지지 않았기에 P2E 게임은 여전히 불법인 상태에요.

 

 

이러한 모든 상황들이 누군가에겐 새로운 기회로 느껴질 수 있고, 또 다른 누군가에겐 위험해 보이기도 할 거예요. 하지만 이미 변화는 시작되었습니다. 앞으로 게임 산업이 블록체인과 NFT 기술과 함께 어떤 모습으로 변모할지, 게임이 단순히 취미가 아닌 하나의 수익 모델이 될 수 있을지 지켜볼 필요가 있겠습니다.

댓글
  1. Favicon of https://pinetwork-petershin.tistory.com BlogIcon 파이채굴러 2021.12.31 18:39 신고 프로필 이미지
    안녕하세요. 파이채굴러입니다.
    요기조기 구경다니다가 들어왔는데,
    포스팅 진짜 잘하시는거 같아요.👍👍👍
    저도 배워갑니다.
    시간되실때 제 블로그도
    한번 들려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