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브라질 스판덱스 공장 완공하다.

뉴스룸/효성 소식 2011.09.20 11:08



세계 1위 스판덱스 원사 브랜드인 효성의 크레오라가 브라질에 스판덱스 공장을 완공하고 남미 시장 공략에 나섰습니다. 효성은 20일 브라질 남부 산타카타리나 주(州)에 총 1억 달러를 투자해 연산 1만톤 규모의 스판덱스 공장을 완공하고 가동을 시작했다고 밝혔습니다.

효성은 향후 브라질 공장 증설을 통해 연산 2만톤 규모로 생산을 늘려나가는 것을 비롯해 현재 연산 12만톤 규모의 생산량을 2012년까지 15만톤까지 확대한다는 목표를 세우고 있습니다.

효성 황윤언 스판덱스PU(퍼포먼스 유니트) 사장은 “브라질 공장 완공으로 고객들의 니즈에 맞춰 ‘크레오라’를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는 생산 시스템을 갖추게 됐다”면서 “이번 브라질 공장 가동으로 남미 시장은 물론 미국, 멕시코 등 북미 시장까지 점유율을 높임으로써 세계 1위의 위상을 더욱 확고히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브라질은 남미 최대의 스판덱스 시장으로, 매년 5% 이상씩 성장하고 있다. 특히, 브라질이 2014년 월드컵, 2016년 하계 올림픽을 유치하면서 스포츠 의류 및 섬유 소재 시장도 크게 성장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는데요, 효성은 지난 90년대 후반부터 중국 및 아시아 시장, 유럽의 프리미엄 시장 공략을 위해 국내는 물론 중국, 베트남, 터키 등에 생산 공장을 확충해왔습니다. 효성은 이번 브라질 공장 완공으로 대륙별 생산네트워크 구축을 완료하게 되었습니다.

한편, 효성은 지난 해부터 브라질 현지 고객사의 글로벌 경쟁력을 확대하기 위한 ‘크레오라 워크숍’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현지 고객사들로부터 호평을 받아왔습니다. 크레오라 워크숍은 원사업체인 효성이 브라질의 원단 및 패션업체를 대상으로 글로벌 최신 패션 트렌드를 소개하고 크레오라를 활용한 원단 개발 방법을 제안함으로써 고객사의 제품개발과 판로 확대를 돕는 마케팅 활동입니다.




                      유익하셨다면 구독을 눌러 주세요^^*



Posted by 효성blog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