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2015년 건설부문 ‘동반성장 간담회’ 개최

효성/나우

 


 

효성 건설PU∙효성엔지니어링PU로 구성되어 있는 효성 건설PG(Performance Group)와 진흥기업㈜ 등 효성의 건설 관련 3개사가 60여 개 협력사와 상생협력 방안을 논의하는 2015년 ‘동반성장 간담회’를 24일 개최했습니다.

 

한강 세빛섬에서 진행된 이날 간담회에서 효성과 협력사들은 동반성장∙공정거래∙기술협력∙교육협력 등 4개 분과로 나누어 서로 ‘win-win’ 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는데요. 또한 ㈜삼표기초소재, 아주산업㈜, 삼광선재㈜, ㈜지에스코 등 우수기술을 보유한 4개 협력업체와 기술업무협약을 체결하여 효성과 협력업체의 기술력 향상을 도모하고 신기술∙신공법 개발을 위한 공동연구를 확대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효성 동반성장간담회

<동반성장 간담회에서 우수협력사 및 기술업무협약을 맺은 회사의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차천수 건설PG사장은 “효성의 경쟁력은 협력업체와 공동의 노력으로 이뤄낸 성과”라며 “협력업체와의 동반성장으로 시너지를 높여 효성의 건설부문 역량을 강화하고 협력업체와 기술협력을 강화하여 기술회사로서의 기반을 강화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효성 동반성장 간담회

<한강 세빛섬에서 열린 동반성장 간담회에서 차천수 건설PG사장이 참석자들에게 인사를 하고 있다>

 

 

효성은 2013년부터 건설사업 부문 협력사와의 상생을 강화하기 위해 ‘동반성장협의체’를 구성하고 매년 간담회를 진행해왔습니다. 이번 간담회에서 진행한 우수 협력사 시상에는 ㈜우암이앤씨(골조공사 부문) · ㈜하나전기(전기공사 부문) · 해광이엔씨㈜(설비공사 부문) · ㈜리움피앤씨 (마감공사 부문) 등이 선정되었습니다. 이번에 선정된 4개 회사에게는 포상으로 해외 현장 또는 해외 박람회 참관 기회를 제공할 예정입니다.

 

효성은 ‘동반성장간담회’를 통해 상생협력의 방안을 모색하는 한편, 2012년 7월부터 ‘통합구매실’을 운영, 약 600여개의 협력사를 대상으로 공동구매 및 입찰참여 기회도 확대하고 있습니다. 그룹 내 건설 3사가 발주 물량을 통합해 대량물량을 공동 발주하게 됨으로써 효성으로서는 원가경쟁력을 강화하고, 협력사들은 입찰참여기회가 늘어나 우량 수주 확대 효과를 보고 있습니다.


이외에도 효성의 건설 부문은 협력사 직원들과 정기 산행을 갖는 등 각종 행사를 통해 격의 없는 소통을 지속하고 있습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