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창원공장에 ‘행복한 워킹맘’ 위한 직장 어린이집 개원

효성/나우

 

 

효성이 워킹맘과 맞벌이 부모의 안정적이고 행복한 직장생활을 지원하기 위해 창원공장에 직장 어린이집을 마련하여 26일 개원식을 가졌습니다.

 

효성 창원공장 어린이집 개원

 <지난 26일 효성 창원공장 직장 어린이집 개원식에서 김인길 효성 창원공장 총괄공장장(오른쪽 다섯 번째)이 참석한 가운데 테이프 커팅식을 하고 있다>

 

 

40명 정원의 ‘효성 어린이집’은 효성의 직장 어린이집 1호로, 창원 1공장 정문에 인접해 있어 접근성이 뛰어나며 출퇴근 시 자녀들을 맡기고 데려가기 편리하도록 조성되었는데요. 특히 245.59㎡(74.29평) 규모로 1인당 보육 면적이 넓고 교사 대 아동 비율이 낮아 쾌적하고 우수한 보육 환경을 갖추고 있으며, 안전하고 친환경적인 집기 및 교구를 구비해 아이들에게 불편함이 없게끔 배려했습니다. 또한 어린이집 전문 위탁업체인 ‘푸르니 보육지원재단’의 맞춤형 교육 프로그램으로 수준 높은 보육이 이루어질 것으로 기대됩니다.

 

 

효성 창원공장 어린이집 개원

< 지난 26일 효성 창원공장 내 직장 어린이집 개원식에서 박충배 노동조합 창원지회장(왼쪽), 김인길 효성 창원공장 총괄공장장(가운데), 효성 어린이집 김은숙 원장(오른쪽)이 축하 떡 커팅을 하고 있다>

 

 

김인길 효성중공업PG 창원공장 총괄공장장(전무)은 “창원공장 내 효성 어린이집 개원을 기쁘게 생각하며, 어린이집이 행복한 회사생활과 가정생활의 양립을 가능하게 하는 중심 역할을 하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 앞으로도 임직원의 복지와 즐거운 회사 생활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어린이집 운영에 대한 기대를 밝혔습니다. 한편 효성은 마포 본사에서도 내달 2일 ‘효성 어린이집’을 개원하여 GWP 환경 조성에 박차를 가할 예정입니다.

 

 




 

효성 창원 어린이집 개원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