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건설 부문, 올해 수주 1조 6천억원 돌파 목표

2015. 1. 5. 13:58

 

 

 

효성 건설사업부문의 실적이 해가 갈수록 향상되고 있어 세간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효성 건설PU(Performance Unit)는 2014년에 사상 처음으로 수주액 1조 5천억을 돌파했으며, 2015년에는 수주액 1조 6천억 달성을 목표로 세웠습니다.
효성 건설PU의 수주액은 2009년 1,628억에서 2014년 1조 5천억을 돌파하며 5년 만에 9배 이상 급상승했으며, 도급 순위 또한 같은 기간 동안 89위에서 42위로 수직 상승했습니다.

 

 

 

 

효성의 2015년 신규분양은 이달 말 광명 역세권 지구 오피스텔 616세대를 시작으로 충남 공주에 476세대, 용인 서천에 2개단지 1,071세대 등 전국적으로 1만여 세대 분양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2015년초 신규 분양지는 올 한해 효성 건설PU가 세운 1조 6천억 목표 달성의 가늠자가 될 예정입니다.


2015년 사업 목표 달성을 위해 차천수 건설PG장을 비롯한 효성 건설PG(Performance Group) 임직원 150여 명은 지난 3일 강화도 마니산에서 수주∙안전 기원제를 지냈습니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차천수 건설PG장은 “올해 회사의 수주목표를 달성하고 무사고, 무재해를 이뤄내자”고 임직원들을 독려했습니다.

 

 

<차천수 건설PG장(앞줄 왼쪽에서 다섯 번째)를 비롯한 효성 건설PG 임직원들이 1월 3일 강화도 마니산에서 수주안전 의지를 다지고 있다>

 

 

효성은 현재 서울 상도동, 석촌동, 노량진, 당산동을 비롯해 경기 용인, 충남 천안/서산, 경북 칠곡 및 부산, 울산, 제주도 등에 아파트를 성공적으로 분양하고 있습니다.


2014년 효성 건설사업부문은 대형건설사의 수주영역인 서울지역의 재개발, 재건축사업에서 공릉동 태릉현대 아파트, 은평구 신사동 재건축, 서대문구 홍제3구역 재개발 사업 등에서 시공사로 선정되는 등 주택 사업의 새로운 강자로 부상하였습니다. 또한, 최근 효성에서 분양한 곳 중 ‘울산 블루마시티 효성해링턴 플레이스’는 청약 경쟁률이 평균 70.3대 1로 올해 울산에서 분양한 아파트 가운데 최고를 기록했습니다. 이 외에도 전세대가 테라스하우스로 구성된 ‘강남 효성해링턴 코트’는 평균 45.56대 1, 최고 220.22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올해 수도권 청약경쟁률 상위 10곳 가운데 유일하게 포함된 도심 지역 단지로 뽑히기도 했습니다.

 

 

 

 

이처럼 효성 건설PU의 견실한 사업 성장은 효성의 통합 건설 브랜드 ‘효성해링턴(Hyosung Harrington)’의 성공적인 런칭 덕분입니다. ‘해링턴’은 ‘효성’의 이니셜 ‘H’와도 연결돼 신규 브랜드를 처음 접하는 소비자도 ‘효성’을 쉽게 떠올리도록 했으며, 상품에 따라 아파트는 ‘해링턴 플레이스(Place)’ 주상복합과 오피스텔은 ‘해링턴 타워(Tower)’ 고급 빌라는 ‘해링턴 코트(Court)’ 복합건물은 ‘해링턴 스퀘어(Square)’ 등으로 확장해 사용하고 있습니다.


 


 

 

  1. 작성자 대표 이미지
    김효상
    2015.01.22 01:49
    다 좋습니다.고생하시고 아파트를 튼튼하게 짓기위해 불철주야 노력하시는거 압니다.

    그런데 왜?비슷한 분양가에 비슷한시기에 분양하고 입주를 하는데

    타아파트에 기본으로 들어가 있는 항목들은 저희 지역아파트는

    왜 빠져 있는지 궁금합니다

    부끄러워서 어디가서 말도 못꺼내고 있습니다.

    심지어 올해 입주하는 타지역 효성해링턴 플레이스도 적용되어 있더군요

    전국에 2016년 입주하는 아파트 중에 홈네트워크시스템이 빠진 아파트는 저희 아파트 뿐이고 효성해링턴플레이스로 런칭한 이후도 처음입니다.

    정녕 저희는 버리는 카드인가요?

    견적중이다 휴가중이다 시간끌지마시고 협의좀 봤으면 합니다

    경북 칠곡군 남율2지구 15bl 효성해링턴플레이스1단지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