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중공업] K-water 및 중소기업과 MOU 체결, “중소기업 해외 물산업 시장 진출 지원”

말하다/효성 뉴스 2017.09.23 11:00




사회(社會)의 사전적 의미는 ‘같은 무리끼리 모여 이루는 집단’입니다. 이 말은 혼자서 살아갈 수 없다는, 즉 공존해야 함을 뜻하죠. 그런 의미에서 효성굿스프링스(이하 효성)는 물 산업 분야 국내 중소기업들의 해외시장 진출을 지원하였습니다.


물 산업은 전 세계적으로 물 부족 현상이 심화하며, ‘블루골드오션’으로 급부상하고 있습니다. 2016년 기준 세계 물시장 규모는 7139억 달러 규모(한화 약 807조 원)로 추산되며, 오는 2020년까지 8341억 달러(한화 약 943조 원)에 이를 것으로 전망되는데요. 


효성은 지난 21일 경북 경주 소재 경주 화백컨벤션센터에서 K-water(한국수자원공사), 중소기업 39개사와 ‘물산업 중소기업 해외진출지원 MOU’를 체결하였습니다. 이번 MOU는 효성이 향후 중소기업과 함께 해외 물 산업 시장에서 공동으로 입찰에 참여하고, 중국, 베트남 등 효성의 해외 사업장에 공급할 국내 중소기업의 제품을 구매하는 등 해외시장 진출을 지원한다는 내용입니다. 여기에는 물 산업 기자재를 생산하는 ㈜테크원, ㈜삼진정밀, 삼성기계공업 등의 중소기업이 참여하였습니다.


K-water는 KOTRA와의 협업을 통해 중소기업의 수출경쟁력 및 기술력을 확보하고, K-water 인증 브랜드 도입으로 품질 신뢰도를 제고하기로 했습니다. 이를 통해 효성은 공급할 고품질 제품을 확보할 수 있게 됐고, 중소기업은 수출을 통해 매출 확대와 수출실적을 쌓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효성굿스프링스는 해수 담수화, 하수 재이용 등 물 산업 분야의 국내 선도 기업으로 분리막, 펌프 등 단일제품에서부터 설계기술 및 시공능력, 글로벌 네트워크 등 종합적인 수처리 시스템을 구축할 수 있는 경쟁력을 갖췄다는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특히, 수처리 인프라가 부족해 수요가 급성장하고 있는 방글라데시, 베트남, 사우디아라비아, 이란 등의 동남아시아∙중동지역을 중심으로 해수 담수화, 정수장 건설공사, 펌프장 건설공사 등 다수의 프로젝트를 진행하며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하고 있죠.




관련 콘텐츠 더보기


업계와 학계가 만나다. 효성, 포스텍(POSTECH)과 산학협력 MOU 체결

효성, 블랙야크와 R&D 및 마케팅 업무협약 체결

청년 취업 걱정 끝! 효성&전라북도 취ㆍ창업 활성화 MOU 체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효성blog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