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계와 학계가 만나다. 효성, 포스텍(POSTECH)과 산학협력 MOU 체결

말하다/효성 뉴스 2017.04.11 13:25



지난 10일 업계와 학계가 만나 기술 교류의 장을 펼쳤습니다. 바로 효성에서 포항공과대학교(포스텍, POSTECH)산학일체연구 센터를 출범하였는데요. 더불어 연구에 대한 양해각서(MOU) 또한 체결하였습니다.


이번 협약을 통해 효성과 포스텍은 향후 3년 동안 스틸코드(Steel Cord)의 기초기술 향상을 위한 연구 과제를 수행할 계획입니다. 스틸코드는 타이어 보강재 중 하나인데요. 효성의 스틸코드는 2011년 굿이어와 업계 최대규모의 장기공급계약을 체결하며 기술과 품질의 우수성을 인정 받기도 했습니다.


이병주 산학일체연구 센터장님은 협약 체결에 앞서 연구계획을 공유하였는데요. 금속재료 및 나노기술 분야의 전문가인 포스텍 신소재공학과 교수진을 중심으로 스틸코드 제조에 영향을 미치는 다양한 공정 조건을 연구하고 최적의 조건을 도출할 계획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론 실험은 포스텍이 전담하고 효성은 실제 제조설비를 이용해 포스텍에서 제안하는 이론들을 검증하는 방식으로 진행될 예정입니다.


조현상 전략본부장님은 MOU 체결식에서 “포스텍과의 공동 연구는 우리 회사가 기술적으로 한 단계 더 진보할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며 향후 양측이 서로 성장할 수 있는 결과를 창출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히셨습니다.


김도연 포스텍 총장님도 “기업과 대학의 일체를 통한 더 큰 가치 창출이야 말로 국가 발전에 기여하겠다는 건학 이념을 가진 포스텍이 지향하는 바”라고 설명하며 효성의 실질적인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연구성과가 나오길 바란다고 전하였습니다.


그리고 이날 행사에서는 포스텍 신소재공학과 건물에 산학일체연구센터의 현판식 또한 가졌는데요. 효성은 상주 연구원을 파견해 원활한 현장 실험을 지원하고, 포스텍은 산학일체교수 2명을 추가로 채용해 연구를 수행할 계획입니다.


국내 최고 공과대학 중 하나인 포스텍과 업무협약을 맺은 효성. 향후 상호간의 발전에 도움이 되는 연구 성과가 나오기를 기대합니다.





'MOU' 관련 콘텐츠 더 보기


청년 취업 걱정 끝! 효성&전라북도 취ㆍ창업 활성화 MOU 체결

효성, 울진 평해공고와 산학협력 양해각서 체결

효성ITX, 송도 국제업무단지에 500석 규모 컨택센터 개설 MOU체결

효성, 교과부•경남교육청과 ‘교육기부 MOU’ 체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효성blog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