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실창작스튜디오

'잠실창작스튜디오'소식이 들어있는 이야기 (7건)

상상의 세계, 다른 감각으로 깨어나다

효성이 후원하는 잠실창작스튜디오 10기 입주 작가 기획전 - 예술적 감각과 가치 공유 서울문화재단 잠실창작스튜디오 10기 입주 작가 기획전이 10월 16일부터 30일까지 서울 강남의 플랫폼엘 컨템포러리 아트센터에서 열렸습니다. 본 기획전은 잠실창작스튜디오에서 1년간 창작 활동에 매진한 장애 예술가들의 역량을 일반에 공개하는 자리로, 올해 전시는 남선우·송고은 큐레이터의 기획을 통해 란 주제로 관람객을 맞았습니다. ‘무무’는 가쇼이의 소설 에 등장하는 외계 생명체의 별명. 사람과 신체 구조와 능력이 전혀 다른 무무는 지구의 규범화된 기준과 틀에 맞추어 살며 큰 고난을 겪는데요. 전시는 무무 혹은 잠재된 무무를 전시의 관람객으로 설정했죠. 비장애 중심의 세계에서 고려되지 않는 다른 감각과 시점의 관람을 상상..

효성이 후원하는 잠실창작스튜디오 10기 입주 작가 기획전

경계를 허무는 예술의 가치와 공유 - 고정관념을 넘어 ‘상상의 세계’로 서울 잠실종합운동장 내 위치한 국내 유일의 장애 예술가 창작 공간인 잠실창작스튜디오. 올해도 서울문화재단 공모를 통해 입주한 12명의 예술가가 효성의 든든한 후원 아래 열정적인 창작 활동에 몰두하고 있습니다. 그 노력의 결실을 일반에 공개하는 자리가 10월 16일부터 30일까지 플랫폼엘 컨템포러리 아트센터에서 마련됩니다. 이번 10기 작가들은 회화를 비롯해 사진, 조각, 설치 등의 작품으로 관람객을 만날 계획입니다. 남선우·송고은 큐레이터가 공동 기획한 이번 전시는 ‘상상된 세계와 또 다른 감각’이 콘셉트입니다. 지금 우리가 살고 있는 세계는 각종 규범과 기준으로 일반과 이반, 다수와 소수, 정상과 비정상 등을 구분하는데요. 이러한 ..

[행복한 동행] <흐르는 흐름>展 ‘함께, 예술과 거닐다’

지난 9월, 서울 강남미술관에서 잠실창작스튜디오 입주 예술가 12인의 작품 전시회 展이 열렸습니다. 참여 작가와 행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전시회 시작을 알리는 기념식이 있었는데요. 그곳에서 초가을 청명했던 하늘만큼이나 맑은 얼굴들을 만났습니다. 장애 예술가 창작 활동, 전시회로 꽃피우다 서울문화재단 공모를 통해 2017년 3월부터 잠실창작스튜디오에 입주해 안정적으로 창작 활동에 매진해온 장애 예술가 12인이 효성과 함께 또 하나의 결실을 거뒀습니다. 잠실창작스튜디오의 대표 프로그램인 ‘굿모닝 스튜디오’를 통해 작가적 역량을 키워온 예술인들이 지난 9월 1일부터 6일까지 강남미술관에서 회화, 설치, 도예, 일러스트 등 다양한 작품으로 기획전을 개최한 것이죠. 김경아, 김현우, 박주영, 이동엽, 정도운..

[행복 클래스] ‘사랑해’ 한마디에 우리 가족 행복을 담아요

효성인 가족을 위한 창의 예술 교육이 DDP 크레아 북세미나실에서 진행됐습니다. 90분 동안 미술과 연극 그리고 음악을 활용해 사랑의 의미를 되새기는 시간이었는데요. 때로는 눈물로, 때로는 웃음으로 사랑을 고백하는 효성 가족들을 만나보았습니다. 예술적 체험을 통해 배우는 사랑 표현 효성은 올해부터 서울문화재단 잠실창작스튜디오를 후원하며 다양한 문화 예술 후원 사업을 펼치고 있습니다. 지난 6월 30일에는 업무와 일상에 바쁜 임직원이 문화 예술을 통해 잠시 쉬어갈 수 있도록 효성 가족만을 위한 창의 예술 교육을 열었습니다. “사랑에 대한 내 생각, 타인의 생각을 예술적 체험과 함께 나누고 사랑하는 대상에게 직접 표현하는 시간을 만들어볼까요?” 이날은 서울문화재단 예술가 교사로 배우 윤채연 씨가 나서 90분..

“우리는 예술로 힐링합니다” 효성 가족 힐링 클래스 in 잠실창작스튜디오

‘가족’이라는 말만으로도 힘든 내 마음을 보듬어줍니다. 가족은 그야말로 힐링의 존재이지요. 하지만 우린 바쁘다는 핑계로 함께하는 시간이 부족해 늘 아쉬움이 남고, 그 아쉬움이 자꾸만 모여 마음에 먼지가 쌓인 듯 까슬까슬해집니다. 마음에 쌓인 먼지를 깨끗하게 씻어내고 싶다면, 잠깐이라도 시간을 내어보세요. 단 몇 시간이지만 가족들의 잊지 못할 추억이 되고, 힐링의 시간이 된 ‘효성 가족 힐링 클래스’가 열린 잠실창작스튜디오로 가보겠습니다. 가족과 함께, 예술과 함께 우리의 직장생활은 바쁘고, 육아와 살림은 정신이 없습니다. 게다가 하루하루 주어진 일을 하느라 진짜 소중한 내 가족과 함께할 시간이 없는 게 현실입니다. 아이들도 바쁜 엄마 아빠와 함께 하는 시간이 적어 늘 부모님과 함께 노는 시간을 목말라 하..

[CULTURE +] 잠실창작스튜디오에서 열린 김충재 작가와의 만남

지난 4월 30일, 효성이 후원하는 서울시 창작 공간 ‘잠실창작스튜디오’에서 ‘작가와의 만남’ 행사가 열렸습니다. MBC 에 출연해 많은 관심을 받은 김충재 작가가 멘토로 방문해 장애인 예술가들의 작업에 격려와 활기를 불어넣었죠. 그 현장에 함께 다녀왔습니다. 장애 예술가들의 기항지(寄港地) ‘잠실창작스튜디오’ 국내에서 유일한 장애 예술가 전용 창작 공간 잠실창작스튜디오. 2007년 잠실종합운동장 내에 둥지를 튼 잠실창작스튜디오는 예술가를 발굴하고 예술 창작 활동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장애가 있는 사람들도 예술을 통해 그들만의 작품으로 또 다른 가능성을 표현할 수 있다는 점에서, 장애 예술가들의 기항지 역할을 담당하고 있는데요. 기항지란 항해 중인 배가 잠시 들를 수 있는 항구를 뜻하는 말로, 잠실창작스..

“안정적인 창작 활동을 위해” 효성, 장애 예술가 창작지원

효성은 장애예술가들의 미술작품 제작비와 전시비용을 후원합니다. 그 일환으로 지난 4월 11일 서울시 송파구 종합운동장 내에 위치한 잠실창작스튜디오에서 장애예술가들에게 창작지원비와 전시비용 등 5천만 원을 후원하는 전달식을 진행했어요. 효성의 후원금은 잠실창작스튜디오에 입주한 장애예술가 12명을 지원하는데요. 안정적인 환경에서 창작활동에 전념할 수 있도록 정기적으로 재료비를 지원하고, 입주작가의 작품발표 전시회를 여는데 쓰일 예정입니다. 서울문화재단 주철환 대표이사(왼쪽)와 효성 이정원 상무(오른쪽) 잠실창작스튜디오는 서울문화재단에서 운영하는 국내 유일의 장애 예술가들을 위한 창작 공간이에요. 매년 입주공모를 통해 시각예술분야 장애예술가 12명을 선발해, 스튜디오 내에 입주공간을 제공하고 있으며, 지금껏 ..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