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캉스

'바캉스'소식이 들어있는 이야기 (5건)

[세빛섬] 컬러풀 세빛! 세빛섬에서 즐기는 도심 속 바캉스!

이번 휴가, 어디로 떠나야 할지 아직까지 고민 중인 분들도 계실 텐데요. 막상 멀리 바캉스를 떠나려고 하니 거쳐야 할 과정들이 만만치 않습니다. 여행 일정 계획에서부터 짐 꾸리기, 숙박, 맛집 검색까지… 하나하나 고민하고 챙겨야 할 것들이 참 많죠. 그러나 우리에겐 부담 없이, 고민 없이 언제든 ‘훌쩍’ 떠날 수 있는 선택지도 있습니다. 바로 도심 속의 휴양지, ‘세빛섬’입니다! 한강에서 맛있고 행복한 바캉스를 즐기실 수 있도록, 세빛섬에서 풍성한 프로모션을 준비했답니다. 그럼, 지금부터 소개할게요! - VACANCE in Chavit, 채빛퀴진과 함께하는 바캉스 푸드! 바캉스에는 모름지기 맛난 음식이 빠질 수 없죠. 더운 여름 고갈되었던 에너지를 북돋아주는 건 물론이고, 사랑하는 이들과 다채로운 음식을..

[세빛섬] 호캉스? 세캉스! Vacance in SEVIT!

요즘은 호텔에서 즐기는 바캉스, 호캉스가 유행이죠. 하지만 호캉스보다 짜릿하고 시원하며, 맛있고 건강한 세캉스는 어떠신가요? 건강한 아름다움을 위한 이너뷰티 푸드 신메뉴 뿐만 아니라 세빛섬을 즐기기 위한 다양한 프로모션도 준비했거든요. 멀리 가지 않아도 이곳이 곧 천국이라 느낄 만큼 즐거움이 가득한 세빛섬으로 세캉스를 떠나볼까요? ‘몸속까지 건강하고 맑고 자신 있게!’ 채빛퀴진 이너뷰티를 위한 채빛퀴진의 8월 신메뉴 연일 계속되는 폭염에는 찬 음식을 많이 찾게 됩니다. 이럴 때일수록 속을 잘 다스려야 덜 지치게 되는데요. 이 여름을 내 몸속까지 건강하게 잘 지킬 수 있도록 8월 채빛퀴진에서 이너뷰티를 책임지는 맛있는 요리를 준비했습니다. 먼저, 피부 노화를 위한 음식입니다. 피부 노화의 주원인인 활성산소..

‘열 받는 심장(엔진), 상처 받는 발(타이어)’ 여름철 차량 관리법

신라시대 때 ‘약인(烙人)’이라는 관직이 있었습니다. 수레 끄는 말, 즉 거마(車馬)를 돌보는 직책이었죠. 왕의 행차에 동행하여 수시로 마필의 상태를 확인하는 일을 했다고 전해지는데요. 당시 말은 주요 교통수단이었으니, 약인은 오늘날의 ‘차량 정비사’ 같은 역할이었던 셈입니다. 자동차는 말과 닮았습니다. 우선, 둘 다 ‘승(乘)’이 붙습니다. ‘승차’와 ‘승마’. 기본적으로 올라타는 대상이죠. 또한, 올라탄 자가 가고자 하는 곳으로 이동합니다. 자동차와 말의 달림은 모두 ‘주행(走行)’입니다. 빠르게 혹은 느리게, 속도 조절도 가능하죠. 장거리 주행 시 말의 몸과 자동차의 몸에선 똑같이 열이 납니다. 쉬지 않고 달리면 말도 자동차도 퍼집니다. 이런 공통점 때문일까요. 무생물인 자가용을 ‘애마’라 부르는 ..

본격 여름휴가 준비! 한강 주요 캠핑장 이용 방법

앗! 여름이다. 푸르른 녹음과 신나는 물놀이의 계절, 여름이 돌아왔습니다. 푹푹 찌는 무더위와 팍팍 오르는 불쾌지수 때문에 여름이 싫기도 하지만, 여름휴가는 너무 기다려지죠? 하지만 수많은 피서객들 사이에 섞여 들다 보면 1년에 딱 한 번 있는 귀중한 휴가를 망칠 때가 많습니다. 굳이 휴가가 아니어도, 딱히 멀리 가지 않아도, 재미있고 시원한 여름을 즐길 수 있는 방법이 없을까요? 이런 바람을 가진 직장인들에게 안성맞춤의 휴식 공간이 있습니다. 바로 한강 여름 캠핑장인데요. 일상에 지친 도시인들을 위해 서울의 중심, 한강 주변에 캠핑장이 늘고 있습니다. 이제 밀리는 차 안에서 고생하지 않아도 즐거운 캠핑을 즐길 수 있겠죠? 난지캠핑장, 중랑캠핑숲, 노을공원 등 한강 여름 캠핑장 이용법을 소개해드립니다. ..

여름휴가 못 간 사람들을 위한 주말 당일여행 추천코스

효블가족 여러분들은 여름휴가 다녀오셨나요? 중요한 프로젝트를 맡고 있거나 쌓인 업무가 많아 휴가를 미루고 계신 분들도 많을 듯한데요. 불금에 사무실 책상 앞에 앉아 있자니 어찌나 엉덩이가 들썩이는지요. 하지만 휴가 못 갔다고 해서 주말까지 집에만 있을 수는 없잖아요. 이번 주말에는 가까운 곳으로 당일 여행 떠나볼까요? 기차로 한두 시간 안에 도착하는 서울 근교 알짜배기 같은 곳들만 모아 봤습니다. 다채로운 그림이 있는 수원화성 행궁동 벽화마을 수원에서 한 번쯤은 가봐야 할 곳, 행궁동 벽화마을은 골목길을 걸으며 각기 다른 그림을 보는 재미에 출사지로도, 데이트 코스로도 많이 찾는 곳입니다. 금보여인숙을 시작을 처음아침길, 뒤로가는길, 무지개꽃길, 행복하길, 사랑의쉼터길, 사랑하다길 등 이름도 재미난 다섯..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