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터

'데이터'소식이 들어있는 이야기 (2건)

[E·R·C] 제4차 산업혁명 시대의 이슈키워드 ‘데이터 경제, 그리고 데이터 3법’

‘데이터 경제(Data Economy)’라는 말, 한 번쯤은 들어보셨을 겁니다. 제4차 산업혁명을 얘기할 때 빠지지 않고 등장하는 개념이죠. 현재 대한민국 정부는 데이터 경제를 이렇게 정의합니다. ‘데이터의 활용이 다른 산업의 촉매 역할을 하고 새로운 제품과 서비스를 창출하는 경제’. 데이터 경제 활성화를 위해서는 관련법 개편이 수반되는데요. 이른바 ‘데이터 3법’이 바로 그것입니다. 효성그룹 블로그의 새 코너, ‘E·R·C(E 정도는 R아야 할 C사)’. 첫 순서로 데이터 경제와 데이터 3법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 데이터 경제, 우리 일상과 어떤 연관이 있을까 데이터 경제란 한마디로, 데이터를 통해 경제 성장을 촉진시킬 수 있다는 뜻입니다. 또한, 데이터 자체가 경제적 가치를 지닌다는 말이기도 하죠..

[Focus]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플랫폼 ‘펜타호’

축적된 수많은 데이터, 어떻게 활용할까? 우리가 먹고 행동하는 것뿐만 아니라 주변에 있는 모든 것들이 다양한 데이터로 축적되는 시대. 비즈니스 환경에서도 데이터가 차지하는 중요성이 커지고 있습니다. 사물인터넷 기술의 보급으로 기업에서 저장하고 관리해야 하는 데이터의 양이 폭증하고 있는 상황. 누적된 대규모 데이터와 콘텐츠로부터 얼마나 가치 있는 ‘인사이트’를 얻어내느냐가 관건인데요. 데이터의 소스, 형태, 규모 등의 조건에 제약받지 않고, 기업이 보유한 모든 데이터를 통합해 분석하며, 이를 비즈니스 확장을 위한 인사이트로 활용할 수 있어야 합니다. 데이터의 수집, 정제, 분석 및 활용까지 한 번에 해결할 수 있는 솔루션이 필요한 이유죠. ‘펜타호’는 오픈소스 기반의 데이터 통합 분석 시스템으로 빅데이터 ..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