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일론필름

'나일론필름'소식이 들어있는 이야기 (3건)

[효성화학] ‘당신에게 닿기 위해 우리는 감쌉니다’ 필름

바쁘고 빠듯한 일상 속에서도 잠깐의 여유와 작은 풍요를 즐길 수 있다는 것. 화려하진 않아도 향긋하고, 새롭진 않아도 언제나 깨끗할 수 있다는 것. 건강해질 수 있다는 믿음에 믿음으로 보답한다는 것. 차가운 바람은 막아주고 따사로운 햇살과 풍광은 가득 들어온다는 것. 시간과 공간을 넘어 세상이 전하는 메시지와 더 넓은 세계를 볼 수 있다는 것. 당신이 이렇게 삶 속에서 마주하는 가치는 전혀 특별하지 않습니다. 간편한 한끼를 위해 식품 포장을 뜯고, 깨끗한 옷을 입기 위해 세제를 넣어 빨래를 하고, 건강을 위해 약을 복용하고, 창문을 통해 바깥을 보고, 거리를 지나다니며 마주치는 광고판과 TV를 통해 바다 건너 먼 나라와 미지의 세계를 구경하는 것. 이런 평범한 것들을 당신이 할 수 있도록 효성은 필름을 ..

[퍼포먼스 7] 제7부. ‘효성의 기술로 돋아나는 세계적 케미스트리’ 화학

섬유, 산업자재, 화학, 중공업, 무역, 건설, 정보통신 등 효성의 7가지 사업 부문(PG, Performance Group)을 소개하는 「퍼포먼스 7」 시리즈. 일곱 번째로 효성의 화학 사업 이야기입니다. 당신의 일상에서 효성의 케미가 돋아납니다흔히, 환상의 호흡으로 서로가 서로를 돋보이게 만드는 관계를 빗대어 ‘케미 돋다’, ‘케미 폭발’이라고 표현하곤 합니다. 하지만 이는 사람과 사람 사이의 관계에만 해당되는 것은 아닙니다. 사람과 기업, 기업과 기업, 산업과 기업, 국가와 기업 등의 관계에서도 케미가 돋아날 수도 있어요. 바로 효성처럼 말이죠.효성은 다양한 화학제품을 유럽, 아시아, 중동 등 전세계 여러 나라로 수출하며, 다양한 국가와 산업과 기업, 그리고 당신과 찰떡궁합 케미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만약에 필름이 없었더라면~♬ 식품을 오래 보관해주는 나일론 vs PET 필름

마트에서 장을 보다 보면 즉석밥을 비롯하여 비엔나 소시지나 카레, 미트볼, 햄버거 등 즉석식품을 자주 접할 수 있습니다. 유통기한이 비교적 긴 편이라 방부제가 많이 들어간 것이 아닐까 의심스러워 한동안은 이런 식품들을 피한 적도 있는데요, 하지만 지나친 기우였다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나중에 알고 보니 식품을 오래도록 보관할 수 있었던 이유는 바로 ‘이것’ 때문이더라고요. 외부 산소를 차단해 진공상태로 만들어버리는 ‘이것’은 방부제가 없이도 오래 보존하게 하는 특급 비밀인데요, 플라스틱 용기의 뚜껑 대용이나 식품 파우치 등으로 쓰이는 이것은 바로 필름입니다.단순히 비닐 같아 보이는 이 필름에도 엄청난 과학과 기술력이 들어있다는데요, 음식을 신선하게 보관해주는 필름의 마법을 살펴보시겠어요? 필름의 원조는 섬..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