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도 맘도 따스한 연말 되길’ 효성캐피탈, 소외계층 위한 연탄 기부

2019. 12. 31. 11:40


매서운 추위도 우리의 나눔을 얼릴 순 없습니다. 효성의 따뜻한 연말 나눔활동에 계열사들도 함께 동참하고 있죠.


금융 전문계열사인 효성캐피탈은 12월 30일 서울시 노원구에 위치한 사회복지법인 밥상공동체복지재단을 방문해 연탄 5,000장을 기부했습니다. 소외된 이웃에게 따뜻한 온정을 전하고자 효성캐피탈은 2014년부터 6년째 연탄나눔을 이어왔습니다.


특히, 올해 전달된 연탄은 효성캐피탈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급여나눔과 매칭그랜트(임직원이 일정금액을 기부하면 회사가 같은 금액으로 동참)를 통해 마련됐었는데요. 연탄은 서울시 도봉구 무수마을 소외계층에 전달될 예정입니다.


이날 효성캐피탈 김용덕 대표이사는 “소박하지만 따뜻한 활동들이 지역주민들이 겨울을 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의 일원으로서 책임을 다하고 더불어 살기 좋은 사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습니다.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