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ne Team 효성’ 조현준 회장, 직원들과 스포츠 스킨십

2019.05.22 14:52


효성 조현준 회장이 스포츠 스킨십으로 직원들과 격의 없는 소통에 나섰습니다.


효성은 지난 5월 11일 안양공장 잔디구장에서 조 회장을 비롯한 임직원과 가족 등 3,4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한마음 체육대회’를 개최했습니다.


조 회장은 이 날 “팀 스포츠에서는 아무리 개인 역량이 뛰어나도 좋은 팀웍을 이길 수 없다”며 “우리는 모두 효성이라는 이름 아래 하나” 라며 ‘One Team 효성’을 강조했는데요. 특히 조 회장은 효성티앤씨와 효성중공업 간 축구 결승전에서 효성중공업 소속 선수로 직접 뛰면서 임직원들과 함께 호흡을 맞췄습니다.



올해로 17회를 맞은 한마음 체육대회는 가정의 달을 맞아 임직원 및 가족들과 함께 하는 시간을 가지고 소속감뿐 아니라 회사에 대한 자부심을 높이기 위한 가족친화경영의 일환입니다.


지난해 회사 분할 이후 처음 열린 행사로 지주사인 ㈜효성을 비롯해 효성티앤씨, 효성첨단소재, 효성중공업, 효성화학 등 계열사들이 오랜만에 한데 모였습니다.


축구를 비롯해 단체 줄넘기, 계주 등 종목별 경기와 함께 캐리커쳐 그리기, 헤나&페이스 페인팅, 키즈카페 및 어린이 놀이공연 등 다양한 가족 피크닉 이벤트를 마련해 임직원 가족들이 함께 즐겼습니다.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