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족과 이웃, 그리고 효성이 함께한 ‘2018 푸르메 작은 음악회’

뉴스룸/효성 나눔 2018.12.21 16:02



12월 20일, 종로구 세종마을 푸르메센터에서는 겨울이 벌써 지나간 듯 봄의 따뜻함이 가득했습니다. 장애인 재활과 자립을 지원하는 푸르메재단과 함께 효성은 장애아동·청소년과 가족을 포함해 세종마을 인근 지역주민 200여명을 초대해 사랑 가득한 ‘2018 푸르메 작은 음악회’를 개최했거든요.


음악회에 앞서 오후 2시30분부터 고깔모자 만들기, 손가락 인형 만들기 등 아이들을 위한 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떡볶이, 팝콘 등의 먹거리 부스도 운영했죠. 특히, 더클래스효성 임직원 20명이 행사에 동참해 의미를 더했는데요. 임직원은 체험 부스 운영, 선물 증정, 직접 촬영한 가족사진 선물 등 다양한 활동에 참여했습니다. 4시부터는 개그맨 임혁필씨의 진행으로 종로장애인복지관 난타공연, 종로아이존 어린이 합창공연 등 행사 참여자들이 직접 준비한 음악회 프로그램을 진행했습니다.


효성은 푸르메재단을 통해 장애아동의 재활치료비를 지원하고 비장애형제에게 심리치료∙교육비를 지원하고 있는데요. 매년 장애아동 가족과 효성 임직원가족을 1대1로 매칭해 함께 떠나는 가족여행도 진행하고 있습니다.


연말을 맞아 그 어느 때보다 활발한 나눔 활동을 진행하고 있는 효성은 13일에는 효성나눔봉사단이 매달 정기적으로 활동하고 있는 장애아통합어린이집 서울 관악구 장군봉어린이집에서 봉사단원들과 장애∙비장애아동이 연말 파티를 진행했습니다. 21일에는 효성 본사가 위치한 마포구의 어려운 이웃에게 ‘사랑의 쌀’ 20kg 들이 500포대를 지원했고, 같은 날 아현동 주민 200세대에 참치와 햄 세트 200개를 전달했습니다.





Posted by 효성blog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