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수해복구 성금 5억원 기탁

효성/나우


효성, 수해복구 성금 5억원 기탁



효성은 10일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집중호우와 산사태로
피해를 입은 수재민들을 위해 성금 5억원을 기탁했습니다.

이상운 효성 부회장은 "갑작스러운 폭우로 삶의 터전을 잃고 실의에 빠진 수재민들이 하루 빨리 어려움을
극복하고 희망과 용기를 되찾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습니다.

성금전달에 앞서 이번 수해 때 많은 피해를 입은 우면산 인근 아파트 건설현장에 있던 효성그룹 직원들도
산사태로 고립된 형존마을에서 인명구조 활동에 적극 동참하고 현장사무소를 이재민 피난처로
제공한 바 있습니다.





10일 효성 조현택 사장(왼쪽)이 서울 신수동 전국재해구호협회에서 최학래 협회장(오른쪽)에게
폭우로 피해를 입은 수재민을 위한 성금 5억원을 전달하고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