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협력업체가 중국 공장으로 향한 사연

2015.10.26 14:20




최근 중국 전력 및 중전기기 업체들의 성장이 가파르게 진행되고 있다고 해요. 발전 설비 용량이 매년 증가할 뿐만 아니라 변압기 시장 규모도 꾸준한 성장률을 보이고 있다는데요. 나날이 발전하는 중국 업체들의 원가 관리, 품질 관리 등의 노하우를 배우기 위해 효성이 우수 협력사와 함께 중국 남통효성변압기 공장 및 중국 내 주요 협력사의 제조 현장을 다녀왔습니다. 이번 연수를 통해 이들은 어떤 노하우를 전수받았을까요?




 동반 성장 계기 마련을 위한 중국 연수 마련


효성은 지난 20일부터 23일까지 나흘 간 중공업 부문 우수 협력사를 대상으로 중국 남통효성변압기 공장 및 중국 내 주요 협력사의 제조현장을 방문하는 연수 프로그램을 실시하였습니다. 협력사들이 가파르게 성장하고 있는 중국 전력 및 중전기기 업체의 제조현장을 직접 경험함으로써 변화하는 글로벌 시장의 동향을 살펴보고, 중국 업체의 생산설비, 원가 관리, 품질 관리 등을 벤치마킹하여 경쟁력 향상을 도모, 이를 통해 동반성장하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이번 연수를 진행하였습니다.


업계에 따르면 중국은 세계 최대의 전력 시장으로 발전 설비용량은 2011년 1,105GW에서 2020년 1,851GW로 1.7배 증가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으며 2020년 전체 전력소비량도 7.7조kWh에 이를 것으로 전망됩니다. 중국의 변압기 시장규모도 2010년 114억 달러에서 2015년 142억 달러로 연평균 4% 이상의 성장률을 보이고 있으며, 향후 6% 이상씩 급성장해 2020년에는 190억 달러 규모에 이를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이에 따른 중국 중전기기 제조업체들의 성장도 주목됩니다. 중국 최대 변압기 제조업체인 특변전공(特變電工)의 연간 변압기 생산력은 2.5억KVA에 달하며 이는 세계 TOP3 수준입니다. 중국 업체들은 막대한 자본과 노동력을 기반으로 산업구조의 고도화를 이루며 기술력 향상을 통해 전력시장의 다크호스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효성은 번 연수를 통해 협력사들이 글로벌 시장에 대한 시야를 넓히고 경쟁력 강화에 대한 경각심을 느끼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15개 우수협력사에 현장 관리 우수 사례 공유


이번 연수에 참여한 협력사는 지난해 우수협력사로 선정된 10개 업체와 올해 상반기 정기평가 우수협력사 5개 업체로 ㈜삼동, ㈜성림 등 총 15개 업체입니다. 협력사들은 초고압 변압기를 생산하는 남통효성변압기 공장과 일반변압기를 생산하는 후광전기, 그리고 효성의 중국내 협력사 등 5개 업체를 방문, 주요 공정과 현장 관리 방법 등을 견학하고 공정 개선 사례 등 우수사례를 공유했습니다. 이와 함께 ‘중국 제조현장의 변화 및 향후 전망’을 주제로 특별 강연도 열렸습니다.


올해 상반기 정기평가 우수 협력사로 선정된 ㈜삼동


효성은 지난 2009년부터 지속적으로 일본 우수기업을 방문해 TPS(Toyota Production System: 토요타 생산 방식) 연수를 실시하는 등 협력사들의 해외 연수 기회를 제공했습니다.

효성 조현준 전략본부장(사장)은 “효성과 협력사는 함께 성장하며 미래를 만들어가는 공동 운명체”라며, “해외 현장 연수가 협력사들의 기술 경쟁력 확보의 계기가 되길 바라며, 기술 및 품질 향상, 생산성 혁신 등 전분야에 걸친 지속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더불어 성장하기 위한 정기 간담회 실시 및 인센티브 제공


지난 4월 진행된 상반기 동반성장 간담회


한편 효성 중공업PG에서는 매년 상∙하반기 각 1회씩 동반성장 협력사 간담회를 실시하고 있으며, 우수협력사를 선정해 인센티브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이외에도 협력사와의 동반성장 확대를 위해 현금 지급 조건 개선, 경영닥터제 프로그램 실시, 2ㆍ3차 협력 경쟁력 강화를 위한 산업혁신운동 활동에도 적극 동참하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꾸준히 함께 할 효성과 협력사의 동반 성장을 응원해주세요~!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