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고 싶은 책 맘껏 읽을 수 있길" 효성, 효성챔피언십 모금 기금으로 베트남에 도서관 기증

뉴스룸/효성 소식 2018.03.12 10:58



효성이 효성챔피언십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대회의 모금기금과 법인 및 직원의 기부금으로 베트남 현지 학교에 미니도서관을 기증하고 9일 현판 기증식을 진행했습니다. 현판 기증식에는 KLPGA 김경자 전무, 효성 유선형 상무, 년짝현 교육청 관계자가 참석해 자리를 빛내 주셨어요. 

  

효성은 지난 12월 베트남 호치민시 인근에서 진행된 효성챔피언십 대회 시 경품판매 수익금과 법인 및 직원들의 기부금을 모아 효성의 사업장이 위치한 동나이성 년짝 지역 빈탄 초등학교에 미니 도서관을 기증했습니다.

 


 


효성은 낡은 학교의 건물 내부를 리모델링해 도서관으로 꾸미고, 여건이 되지 않아 책을 자주 접하지 못하는 학생들이 독서를 통해 꿈을 키울 수 있도록 도서 100여 권도 기증했어요. 뿐만 아니라 궁금한 것을 검색해 볼 수 있도록 컴퓨터도 10여 대 함께 선물했답니다. 효성은 2015년부터 푸옥티엔 초등학교, 힙푹 초등학교 등 사업장 인근 초등학교에 5개의 미니 도서관을 기증해오고 있습니다.


또한 효성의 해외 의료 봉사단 ‘미소원정대’는 지난 11월 기아대책과 함께 현지에서 봉사활동을 할 당시 시력이 좋지 않은 학생들을 심층 검사했는데요. 그 중 총 30여 명에게 안경을 제작해 전달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한편 조현준 회장은 지난 2월 응우웬 쑤언 푹 베트남 총리를 만나 베트남에 13억 달러를 투자해 공장을 추가 건설하고, 세계 1위 스판덱스·타이어코드뿐 아니라 화학·중공업·건설 부문 등의 현지 사업 확대를 협의했습니다. 



Posted by 효성blog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