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행복공장 사업 후원 및 서문시장 성금 기탁

나누다/효성 나눔 2016.12.28 17:40



추운 날씨지만, 따뜻한 마음이 있기에 훈훈한 연말입니다. 효성도 연말을 맞아 어려운 이웃들을 돕기 위해 나눔을 실천했는데요. 장애인들의 근로환경 위한 행복공장 사업을 후원하고, 대구 서문시장 피해 복구를 위한 성금을 전달했습니다.


행복공장 만들기 모델화 사업 지원금 3억 원 전달


효성나눔봉사단장 노재봉 부사장님은 지난 27일 경기도 파주에 위치한 중증장애인 일자리 창출 사회적 기업인에덴복지재단을 방문해행복공장 만들기 모델화 사업을 위한 후원금 3억 원을 전달했습니다.

 

‘행복공장 모델화 사업은 기존의 시혜적 복지(welfare) 정책에서 벗어나 중증발달장애인이 일을 통해 자립할 수 있도록 최저임금 수준의 소득을 담보하는 고용 복지(workfare) 정책을 실현하고자 에덴복지재단이 추진하고 있는 사업인데요.


이번 후원금은행복공장 만들기 운동본부에 전달되어 장애인 기숙사의 증축과 리모델링, 생산설비 교체 등 장애인들의 근로여건 개선과 함께 안정적인 일자리를 확보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 데에 사용될 예정입니다.

 

효성은 2014년부터 에덴복지재단 사업장의 시설개선사업을 지원하고, 전산 자재를 재활용하는 컴브릿지(Bridge)’사업에 컴퓨터 5,000여 대를 기증하는 등 중증장애인의 일자리 창출에 지속적인 지원을 해왔는데요. 이번 후원에 힘입어 장애인들이 행복하게 일할 수 있는 환경이 만들어져 행복하게 살아갈 수 있었으면 합니다.

  


대구 서문시장 화재 피해 상인 돕기 성금 1억 원 기탁



지난 달, 대구 서문시장에 큰 화재사고가 일어나는 안타까운 일이 있었습니다. 이로 인해 많은 상인들이 막대한 피해를 입게 되어, 유난히 추운 겨울을 맞고 있는데요. 하지만 피해 복구를 위한 온정의 손길이 뻗치고 있어, 상인들의 상처받은 마음에 위로가 되고 있습니다.

 

효성도 지난 27일 화재로 피해를 입은 대구 서문시장의 복구를 돕기 위해 대구광역시청에 성금 1억원도 기탁했습니다.

이날 효성이 기탁한 성금은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대구광역시청에 전달될 예정인데요. 효성 울산공장의 조춘 총괄공장장(부사장)님은 성금 전달식에서영남지역 최대의 재래시장인 대구 서문시장과 수백여 명의 소상공인이 화재로 피해를 입어 안타깝고 마음이 아프다, “효성 임직원의 응원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용기가 되어 하루 빨리 회복할 수 있기를 기원한다.”고 위로의 뜻을 전했습니다.


혼자가 아닌 함께이기에 결코 춥지 않은 겨울입니다. 주변에 어려운 이웃들에게 따뜻함을 나눠줍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효성blog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