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크레오라

'효성크레오라'소식이 들어있는 이야기 (4건)

세탁기호부터 노하우까지, 세탁의 법칙 “깨끗하게, 맑게, 자신 있게”

무더운 여름이 가고, 아침저녁으로 살랑살랑 선선한 바람이 불어오는 가을입니다. 계절이 바뀌면 가장 먼저 옷차림이 변하는데요. 지난 계절의 의류는 깨끗이 빨아서 차곡차곡 정리하고 다음 계절의 옷을 새로이 꺼내느라 분주합니다. 여름옷을 정리하는 시기를 맞아, 세탁의 법칙을 소개합니다. 세탁기호에 따른 세탁방법 무조건 옷을 자주 빤다고 좋은 게 아니라는 사실 다들 알고 계시죠? 오랫동안 새 옷처럼 입는 가장 좋은 방법은 안쪽에 붙어있는 라벨의 세탁 기호에 따르는 건데요. 의외로 세탁 방법을 확인하지 않고 무조건 세탁기에 돌리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그러면 옷을 오랫동안 입을 수 없어요. 지금부터 올바르게 세탁하기 위해 세탁 기호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물세탁 기호 사진: 네이버 지식 백과 물세탁을 많이 하는 섬..

[효성 섬유] 유럽에서도 통하다, 효성과 소필레타의 콜라보레이션

‘백지장도 맞들면 낫다’ 협력의 중요성을 강조하는 속담입니다. 이처럼 때로는 혼자 보다 힘을 합쳤을 때 시너지 효과가 발휘되는 경우도 있는데요. 효성 크레오라는 출시 25주년을 맞아 프랑스 주요 고객사 소필레타 (SOFILETA)와 손을 잡고 적극적인 유럽 시장 공략에 나섰습니다. 지난 8일부터 10일까지 효성 크레오라가 참가한 세계 최대 란제리 및 수영복 전시회 ‘인터필리에르 (Interfiliere) 파리 2017’을 시작으로 말이죠. 이 전시회에서 효성은 프랑스 유명 원단 업체인 소필레타와 공동 개발한 신제품을 소개했습니다. 크레오라 프레쉬(creora® Fresh), 크레오라 하이클로(creora® highclo™), 크레오라 에코소프트(creora® eco-soft), 크레오라 컬러플러스(cre..

[효성 소재 이야기] 좋은 스타킹 고르는 법은 따로 있다?

가을이 성큼 다가온 듯하더니 이제 겨울 옷을 입어도 이상하지 않을 계절이 돌아왔습니다. 본격적으로 겨울 옷장 정리를 시작할 때가 된 것 같은데요. 작년에 입던 유행 지난 겨울 옷은 버리고 살이 쪄서 더 이상 맞지 않는 코트도 과감하게 버려봅니다. 아뿔싸, 다 버리고 나니 남은 것은 스타킹뿐. 서랍 한 켠에서 빛나는 스타킹을 보며 흐뭇한 미소 한 번 지어봅니다. 스타킹을 단순히 한 번 신고 버리는 소모품 정도로 생각하면 오산. 16세기만 해도 상류층만 이용할 수 있는 고급 아이템 중 하나였답니다. 단순해 보이지만, 어떤 원사를 사용하느냐에 따라 촉감도 강도도 천차만별이라는데요, 그렇다면 좋은 스타킹 고르는 법은 따로 있을까요? 골라 신는 재미가 있다, 스타킹의 종류 스타킹 하면 바로 떠오르는 것은 한 두 ..

[효성 소재 이야기] 새지 않는 기저귀의 비밀, 크레오라 컴포트

“애가 격하게 움직일 때 소변 새는 기저귀, 아무리 좋은 기저귀라도 어쩔 수 없는 건가요?”요즘 육아 커뮤니티에서 이런 글을 종종 보게 되는 것 같아요. 잘못 채웠나 하고 신경도 써보고, 아무리 좋다는 걸 써봐도 아이에게 안 맞아 나날이 이불 빨래만 늘어가는 어머님들의 고충을 듣고 있으면 남의 일이 아닌 것 같습니다. 어떤 상황에서도 새지 않는 기저귀가 있다면 육아가 조금 더 편할 텐데 말이에요. 그런데, 같은 기저귀라도 ‘이것’이 들어가면 배설물이 쉽게 새지 않고 아이의 다리를 편안하게 감싸준다고 해요. ‘이것’은 기저귀의 허리와 다리 밴드 부분에 쓰여 아주 조금만 쓰여도 부드러운 착용감을 자랑한다는데요, 아마 정체를 알면 깜짝 놀라실 거예요. 쭉쭉 늘어나는 청바지나 수영복에만 들어간다고 생각하면 오산..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