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사내제도

'효성사내제도'소식이 들어있는 이야기 (2건)

시네마 천국? 아니 시네마 효성

효성은 직원이 행복하고, 일하기 좋은 회사를 만들기 위해 다양한 사내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그 중 영화 관람 등 문화복지와 관련된 행사에 직원 참여도가 가장 높은데요. 동료뿐 아니라 사랑하는 가족들과 함께 즐길 수 있기 때문이 아닐까 생각됩니다. 일만 열심히 할 것이 아니라 퇴근 후에도 즐거운 생활을 가질 수 있도록, 워라밸(Work & Life Balance)을 유지할 수 있도록 하는 효성의 영화 관련 문화복지, 이름하여 ‘시네마 효성’을 소개합니다. 효성인의 자부심이 되도록 섬유PG 구미공장 ‘가족/동료와 함께하는 문화행사’ 섬유PG 구미공장에서는 매년 가정의 달 5월과 연말연시에는 직원들의 자부심을 높이고 회사에 대해 이해할 수 있는 계기 마련을 위한 문화 행사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처음 ..

효성의 기업문화, 사내제도로 말할 것 같으면

사회(社會)는 공통분모를 가진 사람들이 모여서 이룬 집단입니다. 거꾸로 하면 회사(會社)가 되죠. 그렇게 모인 사람들이 특정한 행위를 함으로써 수익을 창출하는 장소를 뜻합니다. 그렇다면 그 장소에서 수익을 창출하는 모든 행위자는 회사의 주체라고 볼 수 있습니다. 즉, 효성인이 곧 효성의 주체인 셈입니다. 어떠한 집단이든 발전하려면 주체가 행복해야겠죠? 개개인의 행복은 분명 성과에 영향을 미치며, 이는 곧 회사의 성장에 기여하기 때문입니다. 그렇게 조직이 성장하면 보상의 개념으로 개인에게 돌아갑니다. 이러한 선순환 구조가 효성이 추구하는 ‘일하기 좋은 회사’의 핵심입니다. 그리고 일하기 좋은 회사를 만들기 위해 다양한 사내제도를 정착시켰습니다. 오늘은 바로 일하기 좋은 회사를 만들기 위한 효성의 기업문화 ..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