뷔페레스토랑

'뷔페레스토랑'소식이 들어있는 이야기 (2건)

맛있는 가을 마중, 9월엔 세빛 랍스터와 함께

하늘은 벌써 저-만치 높아졌고, 살찐 말들은 아직 내달릴 생각이 없는 듯합니다. 한 해도 벌써 하반기로 접어들건만, 연초에 세운 목표들은 아직 저-만치 멀리 있는 듯하고, 힘차게 내달리기는커녕 왠지 나만 멈춰 있는 듯한 느낌. 환절기엔, 특히 여름에서 가을로 넘어갈 때는 괜스레 심신이 지치기도 하는데요. ‘아무쪼록 잘 먹어야 한다’라는 어르신들의 말씀이 절절히 와 닿는 시기이기도 합니다. 9월 세빛섬은 속과 맘이 허한 가을남녀를 위해 특별 프로모션을 준비해두었답니다. 몸과 마음의 공복감일랑 세빛섬에서 건강히 채워보세요. 뷔페 레스토랑 ‘채빛퀴진’이 선사하는 오가닉 푸드 천고마비의 계절 가을을 맞아, 채빛퀴진에서 맛과 건강을 동시에 추구하는 오가닉 푸드를 선보입니다. 우선 메뉴부터 살펴보시죠. 항궤양 자연..

7월 22일, 세빛둥둥섬 뷔페 레스토랑 ‘채빛 Cuisine’ 그랜드 오픈

7월 22일, 세빛섬에 국내 유일의 수상 뷔페 레스토랑이 오픈 한다는 소식입니다. 그 주인공은 바로 ‘chavit cuisine’인데요. 한강의 경치를 배경으로 더위도 식히고 낭만적인 식사도 즐길 수 있는 이색 레스토랑, 지금부터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세빛섬 2섬(채빛섬)과 함께 새롭게 문을 여는 chavit cuisine 지난 6월, 오랜 준비를 마치고 세빛섬이 마침내 시민들에게 다시 공개되었는데요. 1섬(가빛섬)에 위치한 이탈리안 레스토랑 올라, CNN café, 비스타 펍에는 벌써부터 많은 사람들이 방문하고 있습니다. 블로그를 통한 후기도 자주 볼 수 있구요. 그 동안 살짝 아쉬웠던 점이 있다면 2섬(채빛섬)이 단장의 시간을 갖느라 시민들에게 개방되지 않고 있었다는 점인데요. 새롭게 오픈하는 수상 ..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