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족드라마

'가족드라마'소식이 들어있는 이야기 (2건)

사랑하는 마음은 매한가지, 드라마 속 개성만점 부모님

어떠한 사람이든 부모라면 자식을 사랑하는 마음은 매한가지입니다. 하지만 자녀들은 그 마음을 잘 헤아리지 못합니다. 아마 평생이 지나도 다 알 수 없을 것입니다. 어쩌면 사랑한다는 그 흔한 말도 못 한 채 곁에서 떠나 보내야 할지도 모르겠네요. GOD의 에서 흘러나오는 노랫말처럼요. “피곤하셨는지 어머님은 어느새 깊이잠이 들어버리시고는 깨지 않으셨어다시는...난 당신을 사랑했어요.한번도 말을 못했지만사랑해요 이젠 편히 쉬어요. 내가 없는 세상에서 영원토록” GOD ‘어머님께’ 中 에서는 아들이 맛있는 음식을 더 많이 먹었으면 하는 마음에 자장면이 싫다는 말로 양보하는, 그리고 아들을 위해서 고개 숙이고 희생하는 어머니가 등장합니다. 그런가 하면 ‘OK’라는 유행어를 남긴 의 박해미 님은 ‘안 되는 것은 안..

막장 스토리 이기는 부드러움, ‘착한 가족 드라마’

뜬금없이 등장하는 출생의 비밀, 맥락 없는 스토리 전개. 소위 ‘막장 드라마’들의 특징입니다. 김치로 뺨을 후려치는 것은 기본, 자기 이익을 위해 타인을 해치는 것도 불사하는 악역이 등장하곤 하죠. 시청자 입장에선 왠지 보고 나면 뭔가 찝찝하고 씁쓸한 마음을 지울 수가 없습니다. 반면, 예전부터 우리 이웃들의 소소한 이야기를 극화해 막장 스토리나 악역 없이도 시청률이 높았던 드라마들도 많은데요. 온 가족이 둘러앉아 즐겁고 유쾌하게 볼 수 있는 추억의 가족 드라마를 소개합니다. 방영: 1986. 11. 9 ~ 1994. 11. 13 출처: MBC entertainment 유튜브 채널 영상 캡처 80년대 중반부터 90년대 중반까지 근 10년간 일요일 아침을 책임졌던 을 기억하시나요? 드라마 제목은 몰라도 ‘..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