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세계에서 가장 일하기 좋은 일터 만들기

2013.03.21 18:23

GWP 활동

 

 

효성이 GWP(Great Work Place) 활동을 통해 ‘세계에서 가장 일하기 좋은 일터’를 만들겠다고 선포했습니다!

 

 

GWP 선언문

<21일 효성 마포 본사 대강당에서 임원 팀장급 간부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이상운 부회장이 GWP 선언문을 선포하고 있다>

 

21일 서울 마포 본사 대강당에서 임원∙부장(팀장)급 간부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GWP 선포식’을 개최하고 신바람 나게 일하는 조직문화를 구축하기 위해 전사적인 활동을 전개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이상운 부회장은 이날 선포식에서 “가장 일하기 좋은 일터는 신뢰(Trust)와 자부심(Pride), 팀웍과 재미(Fun)를 바탕으로 신바람 나게 일하는 문화가 정착되어 고(高)성과를 구현하면 그 성과를 임직원에게 돌려주는 회사”라고 정의하고 “GWP를 기반으로 세계 최고의 훌륭한 일터를 만들기 위해 솔선수범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GWP 체결

<21일 효성 마포 본사 대강당에서 열린 GWP 선포식에서 이상운 부회장(왼쪽)이 타이어보강재PU 권기수 부사장(오른쪽)에게 GWP 선언문을 수여하고 있다>


효성은 GWP 활동을 통해 임직원들의 회사에 대한 신뢰를 높이고, 업무에 대한 자부심을 고취시킬 예정입니다. 이를 위해 지난 2월 별도의 전담조직인 기업문화 TFT(Task Force Team)를 신설하였으며 기업문화 TFT의 주도하에 함께 GWP 활동을 실행해 나갈 각 사업부별 40여명의 에이전트(전파자)를 선발했습니다.

 

온라인 설문조사를 통해 임직원들의 근무 만족도를 진단한 후, 그 결과를 바탕으로 각 사업부별로 GWP 활동을 본격적으로 시작할 계획입니다.^^


이와 함께 효성은 ‘피플 이노베이션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효성인 상’의 상금을 대폭 늘리고 포상기회의 폭을 확대했습니다. 또, 지원본부를 대상으로 스마트 워킹 타임(오전 9시부터 11시까지 개인의 핵심업무를 몰입해 처리할 수 있도록 회의 소집을 자제), 리프레쉬 데이(매주 수요일 정시에 퇴근), 펀데이(월 1회 원하는 소그룹에 가입하여 활동) 등의 캠페인을 시범 운영하는 등 신바람 나는 일터를 만들기 위해 다양한 활동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어떠세요? 효성은 여러 가지 정책을 통해 신나고 재미있는 일터 만들기에 집중하고 있습니다. 여러분은 오늘도 신나게 일하고 계신가요?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