뜨거운 여름, 더 반짝이는 세빛섬으로! 한강 한가운데서 즐기는 피크닉

2020. 8. 6. 08:30


정리. 편집실

자료 제공. 김설화(효성티앤씨 세빛섬사업단 마케팅팀 주임)



-
지금이 딱! 세빛섬에서 여름 나기


올여름 언택트 여행지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면서 서울 근교로 캠핑을 떠나거나 탁 트인 공원에서 피크닉을 즐기는 사람들이 늘고 있습니다. 지하철로 이동이 가능하고 넓게 펼쳐진 반포한강공원에서 여유롭게 시간을 보낼 수 있는 세빛섬이야말로 언택트 시대 최적의 피크닉 장소! 가벼운 산책부터 에너지 가득한 액티비티를 모두 즐길 수 있는 도심 속 힐링 여행지 세빛섬의 이야기가 한여름 밤의 꿈처럼 펼쳐집니다.


낮에는 자연과 함께 산책을 떠나고, 밤에는 색색의 LED 조명에 황홀한 야경을 만끽할 수 있는 서울의 랜드마크 세빛섬. 별도의 입장료가 없으며 주차 공간도 마련돼 있어 누구나 부담 없이 방문할 수 있습니다.


TIP

매일 오전 11시부터 밤 10시까지 30분 간격으로 운행하는 세빛섬 무료 셔틀버스(7호선 고속터미널역 6번 출구 ↔ 세빛섬)를 이용하면 더욱 편리합니다.



-
한강으로 낭만 여행, 세빛섬 


물 위의 피크닉 튜브스터



한강 위를 떠다니는 수상 보트 튜브스터는 파라솔을 중심으로 원형 모양으로 제작된 무소음 친환경 모터보트입니다. 튜브스터의 백미는 방문 시간에 따라 모습을 달리하는 한강을 눈에 담을 수 있다는 점이죠. 낮에는 시원한 강바람을 맞으며 한강의 여유를 누리고, 해가 저문 후에는 노을과 야경을 감상하며 물 위의 피크닉을 즐길 수 있습니다. 최대 6명까지 탑승 가능하며 간단한 음료는 물론 간식도 함께 먹을 수 있어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합니다.


👉 채빛퀴진(채빛섬 2층) 또는 이솔라(가빛섬 1층) 테이크 아웃 메뉴 구매 영수증을 현장 직원에게 제시하면 10% 할인권을 받을 수 있어요!



한강 야경 맛집 비어가든



한강 따라 이어지는 자전거 전용 도로에서 자전거 페달을 밟다 보면 절실하게 생각나는 건? 바로 시원한 맥주 한 잔!


세빛섬 비어가든은 반포대교 방향으로 한강의 풍경을 한눈에 감상할 수 있는 전망 ‘맛집’입니다. 시그너처 메뉴인 데리야키 치킨, 부채살 구이 같은 든든한 메뉴부터 시원한 생맥주나 간단한 음료를 즐길 수 있죠. 10월 31일까지 매주 금·토·일요일 운영하며 금요일은 오후 5시부터 밤 10시까지, 주말은 오후 2시부터 밤 10시까지 이용 가능합니다.


👉 매주 금요일 오후 7시에는 버스킹 라이브 공연이 기다리고, 토요일 오후 6시에는 현장 추첨을 통해 경품 증정 이벤트도 진행해요!



프라이빗한 여름날의 추억 요트 투어



아름다운 한강을 프라이빗하게 만끽할 수 있는 방법도 있습니다. 세빛섬에 위치한 골든블루마리나는 한강에서 최다 종류의 요트와 보트를 보유해 다양한 수상 레저를 즐길 수 있는 곳인데요. 그중 한강 요트 투어는 30분에서 1시간 동안 63빌딩, 세빛섬, 반포대교 등을 둘러볼 수 있습니다. 가족, 연인과 함께 여유롭고 특별한 시간을 보내고 싶다면 주저할 이유가 없죠.


👉 ‘세빛섬 럭셔리 요트 패키지’는 이솔라 레스토랑 또는 채빛퀴진 뷔페 2인 식사와 골든블루마리나 2인 요트 탑승으로 구성되며, 합리적인 가격으로 고객이 원하는 식사 메뉴와 탑승 요트를 선택할 수 있어요! 가격은 2인 기준 8만 4,650원(부가세 포함)부터 이용 가능한데요, 자세한 사항은 세빛섬 홈페이지에서 확인해주세요!


세빛섬 홈페이지 바로 가기 🖱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