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세계 최대 섬유 시장에서 상생 협력에 앞장

2014.10.21 15:33



성이 세계 최대 섬유 시장인 중국 상하이에서 열리는 전시회에서 국내외 협력사와 공동 부스를 운영하며 글로벌 상생 협력에 박차를 가하게 되었습니다.


효성은 20일부터 21일(이하 현지시각) 열리는 란제리∙수영복 원단∙부자재 전시회 ‘인터필리에르 상하이 2014’와 20일부터 23일 열리는 섬유 종합 전시회 ‘인터텍스타일 상하이 2014’에 참가해 세계 1위 스판덱스 브랜드 크레오라(creora®)와 나이론∙PET 섬유 제품을 홍보하는 동시에 고객사의 글로벌 판로 확대에 나서게 되었는데요.


 

효성 세계 최대 섬유 시장에서 상생 협력에 앞장


<2013년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인터텍스타일 전시회의 효성 부스>



효성은 인터필리에르 전시회에서 한국∙중국∙베트남의 주요 고객인 아영 하이텍스, 현진니트(한국), Dongyang Hongji(중국), Hungyen(베트남), 등 6개사와 동반 부스를 꾸리고, 인터텍스타일 전시회는 K-Boxing, Showme Group, Fashionning 등 18개의 중국 고객사와 함께할 예정입니다.


특히 2014년도에 개최되는 인터필리에르 상하이는 10주년, 인터텍스타일 상하이는 20주년을 맞아 예년보다 큰 규모와 다채로운 행사로 구성돼 효성과 고객사가 함께 섬유 한류를 일으킬 것으로 기대됩니다.



효성 세계 최대 섬유 시장에서 상생 협력에 앞장


<2013년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인터텍스타일 전시회의 효성 크레오라 부스에서

효성 임직원들이 글로벌 고객들과 상담을 하고 있다>



조현준 효성 섬유 PG장은 “중국의 스판덱스 시장은 전세계 수요의 절반 이상을 차지하며 연간 8% 이상 성장하고 있는 거대시장으로 효성은 중국 시장점유율 1위를 차지하고 있다”며 “이번 전시회를 통해 한국 섬유업체의 우수성을 알리고, 중국 협력업체와의 시너지 효과도 높여 효성이 중국 시장을 리드하는 것은 물론 글로벌 시장 지배력을 확대하는 계기가 될 것을 확신한다”고 밝혔습니다.



효성은 원단∙부자재 전시회 인터필리에르에서 수영복에 사용되는 고내(高耐)염소성 스판덱스인 크레오라 하이클로(creora® highclo)를 주력으로 홍보하며, 최근 전세계적으로  확대되고 있는 래쉬가드 시장을 타겟으로 하여 고객들과 공동 개발한 원단을 공개한다. 또한, 크레오라 하이클로와 함께 크레오라 에코-소프트(creora® eco-soft), 크레오라 이지스카워(creora® easy scour) 등 친환경 제품 또한 전세계 고객에게 선보일 예정입니다.


효성은 크레오라 파워핏(creora® Power-fit)의 기능을 극대화하여 보여줄 수 있는 스포츠 의류 원단을 전시한 파워핏 Zone과 효성의 원사가 함유된 청바지를 전시한 데님 Zone을 신설해 creora®의 차별화된 기능성을 홍보할 예정입니다. 특히, 중국 시장의 경우 신축성과 내열성이 뛰어난 파워핏이 인기가 높아 관련 제품의 프로모션을 강화할 예정입니다. 또한, 크레오라 및 PET 차별화 제품을 활용하여 신규 개발한 데님 제품들을 선보임으로써 데님 시장에 대한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확대할 계획입니다. 





효성 세계 최대 섬유 시장에서 상생 협력에 앞장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