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마포구 저소득 가정에 ‘사랑의 쌀’ 전달

2014. 9. 25. 15:34




23일 오후 조현상 산업자재PG장(부사장) 및 임직원들이 효성 본사가 위치한 마포구 독거노인 등 저소득가정을 직접 찾아 ‘사랑의 쌀’ 20kg짜리 500포대를 전달했습니다.





효성은 2006년부터 매년 마포구에 거주하는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사랑의 쌀을 전달하고 있습니다. 효성 사랑의 쌀은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금액을 기부하면 회사에서도 같은 금액을 기부하는 매칭그랜트(Matching grant) 제도를 통해 모인 돈으로 마련했으며, 지역 농촌을 돕기 위해 경남 함안군 군북농협을 통해 구입하고 있습니다.


이날 사랑의 쌀 전달 행사를 함께한 조 부사장은 “마포구의 저소득 가정에 따뜻한 온정을 전하게 되어 기쁘다”며, “효성은 소외된 이웃과 나눔으로 진실한 소통을 이어나가는 한편,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조 부사장은 사랑의 쌀을 비롯해 사랑의 김장김치 전달 등 마포구의 이웃들과 함께 하는 나눔 활동에 매년 참여해 왔으며, 산업자재PG가 지난 2012년부터 매월 봉사를 해 온 중증뇌병변 장애아동 요양시설인 ‘영락애니아의 집’을 정기적으로 방문해 후원 및 나눔 활동을 펼치는 등 적극적으로 사회공헌활동을 이끌어 왔습니다. 


한편, 효성은 이외에도 마포구 희망나눔 페스티발 후원, 취약계층 대상 긴급자금 지원 등 마포구 지역주민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