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전력

'효성 전력'소식이 들어있는 이야기 (2건)

ESS, 어디에 쓰는 물건인고?

지난 2013년 여름, 대한민국은 사상 최악의 전력난으로 몸살을 앓았습니다. 급증하는 전력수요를 공급이 따라가지 못하면서 자칫 모든 전력이 끊어지는 블랙아웃(대정전) 사태가 코앞까지 왔었습니다. 그 전력난 극복을 위해 기업은 물론이고 각 가정마다 전기 아껴 쓰기에 각고의 노력을 기울였는데요.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세계 곳곳에서도 이런 전력난 현상을 찾아볼 수 있습니다. 개발도상국의 경우에는 특히 그 정도가 심합니다. 인구가 급증함에 따라 전력소비도 기하급수적으로 증가하고 있지만 사회기반시설의 건설은 더디니 공급이 그 수요를 따라가지 못하는 것이죠. 사실 전력부족은 늘상 있는 일은 아닙니다. 여름이나 겨울철 냉•난방 수요가 몰리는 계절에 집중적으로 전력부족 우려가 생깁니다. 가장 간단하게 생각할 수 있는 해..

효성, 'ESS 에너지 저장 시스템 사업' 뜬다!

무더운 여름입니다. 요즘 에어컨 많이 트시죠? 각 기업, 가정에서 냉방을 시작하면서 전력난이 시작되었는데요. 과도한 전력사용은 대규모의 블랙아웃을 일으킬 수 있어 문제가 되고 있습니다. 이런 전력난의 해결방법 중 하나로 ESS가 떠오르고 있는데요. 효성의 ESS(Energy Storage System, 에너지 저장 시스템)가 중공업 사업 부문에서 새로운 기대주로 부상하고 있습니다. 효성은 지난 28일 ‘2013 프로스트 앤 설리번 대한민국 어워드’에서 ‘제품전략상(Product Line Strategy in ESS intergration Award)’을 수상하며 국내, 국외 ESS부분에서 인정받고 있습니다. 효성은 ESS사업에 본격적인 시동을 걸며 국내 시장 확대는 물론 지난 해 말 국내기업 최초로 해외..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