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

'카페'소식이 들어있는 이야기 (2건)

그냥 커피 말고, 시그니처 커피

“네가 그냥 커피라면, 이 사람은 내 시그니처 커피야”. 과거 크게 히트쳤던 어느 커피 광고의 카피를 살짝 바꿔보았습니다. 자신에게 있어, 특별한 사람을 이젠 ‘시그니처 커피’로 표현하는 것이 더 나아 보입니다. 시그니처 커피야말로 세상에 단 하나뿐이라고 말할 수 있으니까요. 커피는 원두에 따라, 추출 방식에 따라, 그리고 커피를 만드는 사람에 따라 맛이 달라집니다. 하지만 그 미묘한 차이가 신선하게만 느껴지지는 않을 터. 늘 접할 수 있는 평범한 커피 메뉴가 문득 질리게 되는 순간이 올 것입니다. 그럴 때는 시그니처 커피 메뉴가 답입니다. 카페의 아이덴티티라 할 수 있는 시그니처 커피. 그곳에 가야만 그 커피를 마실 수 있기에, 시그니처 커피 메뉴는 우리의 걸음과 마음을 끌어당깁니다. 지금부터 소개할 ..

맛있는 가을 마중, 9월엔 세빛 랍스터와 함께

하늘은 벌써 저-만치 높아졌고, 살찐 말들은 아직 내달릴 생각이 없는 듯합니다. 한 해도 벌써 하반기로 접어들건만, 연초에 세운 목표들은 아직 저-만치 멀리 있는 듯하고, 힘차게 내달리기는커녕 왠지 나만 멈춰 있는 듯한 느낌. 환절기엔, 특히 여름에서 가을로 넘어갈 때는 괜스레 심신이 지치기도 하는데요. ‘아무쪼록 잘 먹어야 한다’라는 어르신들의 말씀이 절절히 와 닿는 시기이기도 합니다. 9월 세빛섬은 속과 맘이 허한 가을남녀를 위해 특별 프로모션을 준비해두었답니다. 몸과 마음의 공복감일랑 세빛섬에서 건강히 채워보세요. 뷔페 레스토랑 ‘채빛퀴진’이 선사하는 오가닉 푸드 천고마비의 계절 가을을 맞아, 채빛퀴진에서 맛과 건강을 동시에 추구하는 오가닉 푸드를 선보입니다. 우선 메뉴부터 살펴보시죠. 항궤양 자연..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