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적 일상] 봄날의 열정을 움틔우는 스판덱스의 디테일, 효성티앤씨㈜ 크레오라(creora®)

2019. 4. 5. 13:38




 시작이 움트는 계절


‘움트다’란 말은 사람에게도 쓸 수 있습니다. 꽃봉오리가 움트는 시기, 우리 일상에서도 뭔가가 새로 돋습니다.


유치원생들의 개원, 초중고 학생들의 개학, 대학생들의 개강, 취준생들의 신년 첫 공채 지원, 직장인들의 크고 작은 업무 개편, ···. 우리네 이러저러한 ‘시작’들이 주로 새싹과 함께 움트곤 합니다.


그래서인지 팔다리도 덩달아 산뜻해집니다. 더 움직여보고 싶고, 움직이는 게 몸과 마음에 잘 맞는 계절, 바로 봄이니까요.




 나를 잘 따라해주고 따라와주는 섬유


고무줄보다 약 3배 튼튼하고 가벼운, 본래 길이보다 5~8배 늘어나면서도 원형 손상은 없는, ‘섬유의 반도체’라 불리는 것.


스판덱스(Spandex)에 대한 짧은 소개입니다. 너무 짧은가요? 그러면 좀 더 부연 설명을 해드려야겠네요. 이렇게요.


효성티앤씨㈜가 독자적 생산 기술과 R&D, 글로벌 마케팅을 통해 전 세계인들에게 선보이고 있는 것.

효성티앤씨㈜의 세계시장 점유율 No.1 브랜드이자 대한민국 정부 선정 세계일류상품인 ‘크레오라(creora®)’가 혁신에 혁신을 거듭하고 있는 것.



단지 잘 늘어난다고 해서 ‘좋은 스판덱스’가 되는 건 아니랍니다.



아, 이번엔 소개가 너무 딱딱하다고요? 안 그래도 ‘효성’ 하면 ‘혁신’이 떠오르는데, 스판덱스 분야에서마저 또 혁신이냐고요? 그렇다면 이렇게는 어떠세요?


나를 잘 따라해주는, 내 몸을 잘 따라와주는 섬유.


실은 효성티앤씨㈜도 이 소개를 제일 좋아한답니다. 효성이 추구하고 연구하고 개발하고 생산하는 스판덱스의 가장 적절한 정의가 아닐까 싶네요. 요즘 같은 날에는 여러분께 이렇게도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더 많이, 더 크게 움직이고 싶은 계절.

겨우내 미뤄뒀던 운동, 그리고 각종 레저 활동에 눈뜨는 계절.

나를 가장 잘 따라하고, 나와 가장 밀착해 나를 따라와주는 스판덱스의 계절.

creora®가 필요한 이 봄날!



영상으로 미리 보는 효성 creora®




 스판덱스를 잘 만드는 = 당신의 모든 움직임을 자유롭게 하는


앞서 소개해드렸듯, 스판덱스는 신축성과 탄성이 우수한 섬유입니다. 여기서 신축성과 탄성은 두 가지 요소와 관련된 것입니다.


하나, ‘몸’입니다. 섬유가 잘 늘어나고 원형 보존이 잘 될 때, 우리 신체의 움직임은 확장됩니다. 청바지를 입고 필라테스를 할 수는 없겠죠. 또한, 순면 옷을 입은 채 수영을 한다면 매우 곤란해질 것입니다. 일상생활과 달리 ‘운동’이란 몸의 확장성을 극대화시켜야 가능한 것이죠. 따라서 옷 또한 몸을 잘 따라와줘야 합니다.


둘, ‘외부 환경’입니다. 전신 수영복을 입고 요가를 한다면 상당한 불편함을 느끼게 됩니다. 수영복과 요가복은 각각 판이한 환경에 최적화된 스판덱스 소재거든요.



다 같은 ‘스판’처럼 보여도 디테일이 다르다는 사실!



그러므로 좋은 스판덱스는 이렇게 정의될 수 있습니다. 언제 어디서나 당신의 모든 움직임을 자유롭게 해주는 고신축성, 고탄성 섬유.


이 같은 기본을 바탕으로, 효성티앤씨의 스판덱스 브랜드 creora®는 다종다양한 제품 라인업을 형성하고 있습니다. creora® Color+부터 creora® Black, creora® Power Fit, creora® highclo™, creora® eco-soft, creora® STEAMSET+, creora® Soft Fit, creora® LUMINOUS, creora® Fit², creora® Fresh, creora® comfort까지, 효성은 ‘몸’과 ‘외부 환경’에 맞춰 세밀한 라인업을 구축했습니다.


효성티앤씨 홈페이지에서 각 브랜드를 더 깊이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바로 가기



그야말로 스판덱스 디테일의 끝!

효성 creora®는 세밀한 제품 라인업을 통해 스판덱스의 활용성을 확장시켜 나가고 있습니다.



잠깐 예로 든 수영복의 경우라면 creora® highclo™ 제품이 적합합니다. 수영장 소독제(염소 성분)로 인한 취화(잘 늘어나는 성질인 연성이 저하되는 현상)를 막아주는 특수 스판덱스거든요. 다소 격렬한 운동에 어울리는 제품으로는 creora® Fresh를 꼽을 수 있습니다. 소취 기능과 내구성이 강한 섬유라서 운동 전후 쾌적한 착용감이 유지되니까요.




 당신의 효성적 일상에 ‘효테일’과 함께 열정이 움트도록


<괴물>, <설국열차>, <봉자> 등 숱한 화제작을 연출한 봉준호 감독. 디테일의 디테일의 디테일까지 챙기는 연출 스타일 덕에 그는 ‘봉테일’이라는 별명으로 불립니다. 영화계에 ‘봉테일’ 봉준호 감독이 있다면, 스판덱스 분야에는 ‘효테일’이 있습니다. 일상 속에 스며든 효성의 기술로 열정이 움트는 이 봄날 ‘효테일’과 함께 열정이 움트도록, 스판덱스의 디테일을 만드는 우리는 이렇게 효성적 일상을 꿈꿉니다.





  ✔ 효성티앤씨㈜, 18년 연속 대구국제섬유박람회(PID) 참가

  ✔ 효성티앤씨, 오스트리아 섬유기업 ‘렌징’과 첫 콜라보

  ✔ [효성티앤씨] 섬유의 날 특집! 섬유 퀴즈로 알아보는 스판덱스, 나일론, 폴리에스터

  ✔ ‘어벤져스’ 헐크 고객님에게 크레오라 스판덱스 추천하는 이유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