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을 나누면 축제가 된다’ 효성, 8년째 마포구 희망나눔 페스티벌 후원

2018.09.19 08:44



지난 9월 18일 마포구에 위치한 마포아트센터에서는 그 어느 때보다 훈훈한 열기가 가득했습니다. 바로 마포 희망나눔 페스티벌 ‘재민아 사랑해’가 열렸기 때문이죠. 희망나눔 페스티벌은 마포구 내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나눔행사로 ‘재민아 사랑해’의 ‘재민이’는 열심히 살아가는 저소득 이웃을 의미하는데요. 2011년부터 8년째 후원해온 효성은 올해도 4천만원을 후원하며 이웃들과 희망을 나누게 되었습니다.


이번 행사는 뮤지컬 배우 김소현&손준호 부부가 참여하는 ▲희망나눔 콘서트와 관내 기업 및 주민들의 기부 물품으로 진행되는 ▲착한 경매, ▲야외 공연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꾸며졌습니다.





희망나눔 페스티벌을 통해 지난 7년간 총 17억 2천여 만원의 성금과 금품이 모였으며, 마포구는 저소득 가정의 자립자금을 지원하는 ‘꿈나래통장 사업’ 및 저소득층 자녀들이 꿈을 꾸며 성장할 수 있도록 교육경비, 학원비를 지원하는 ‘꿈나무 키우기 사업’ 등 마포구의 재민이 가정을 돕는 재원으로 활용하고 있습니다.


효성 조현준 회장은 “기업은 소외된 이웃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며, 지난 8월에는 직접 마포구 지역주민들에게 ‘사랑의 쌀’을 전달하는 등 지역사회에 지속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왔는데요. 효성의 나눔이 희망이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는 기업이 되겠습니다.




  ✔ 효성, 추석 맞이 국가유공자 위한 ‘사랑의 생필품 나눔’

  ✔ 효성, 장애인 치과 진료를 위한 '이동치과 버스 사업' 지원

  ✔ “날씨는 뜨겁지만, 나눔은 즐겁기에!” 효성, 마포구 취약계층 500세대에 사랑의 쌀 전달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