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사회적 기업' 육성 나선다.

효성/나우

 

효성, ‘사회적 기업’ 육성 나선다

- 공모전 통해 창업 지원금 수여, 경영컨설팅 및 교육 제공해 성장 지원





효성이 참신한 아이디어를 갖춘 사회적 기업 창업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사회적 기업가를 육성하기 위한 활동에 나선다고 5일 밝혔습니다.

이를 위해 효성은 6월부터 ‘(재)함께일하는재단’과 공동으로 사회적 기업 창업 아이디어 공모전을 진행했는데요, 이 중 심사를 통과한 우수 팀 3곳을 선정해 4일 효성 본사에서 각 2,500만원씩 총 7,500만원의 창업지원금을 전달했습니다.

이날 행사에서 효성 조현택 사장은 “사회적 기업은 취약계층의 자립을 돕는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며 “이번에 뽑힌 아이디어들이 성공적 창업으로 이어져 이웃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사회적 기업으로 성장하길 바란다” 고 밝혔습니다.

이번 공모전을 통해 효성과 ‘(재)함께일하는재단’이 공동으로 선정한 지원 대상은 ▶미혼모의 자활과 안정된 육아를 위해 세탁공장을 운영하는 ‘클린마미’ ▶취업이 어려운 취약계층을 반려동물 전문가로 육성하고 유기견 입양도 돕는 ‘폴랑폴랑’ ▶예술적 재능이 있는 자폐아동들의 그림으로 만든 디자인 상품을 판매한 수익으로 자폐아동들에게 지속적인 교육의 기회를 제공하는 ‘자아만세(자폐아동이 만드는 세상)’ 등 세 팀입니다.

이번에 선정된 아이디어들은 취약계층 사람들이 스스로 자립할 수 있도록 일자리를 제공하고 사회적 기업이 생산한 재화나 용역이 다시 취약계층에게 제공되는 선순환을 확산할 수 있는 참신한 내용이 돋보였는데요, 효성과 ‘(재)함께일하는재단’은 이 세 팀이 사회적 기업으로 성장하고 정착할 수 있도록 교육 지원, 경영컨설팅, 회사운영 노하우 전수 등도 지속할 계획입니다.


                      유익하셨다면 구독을 눌러 주세요^^*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