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나라사랑 보금자리’ 후원금 전달식

2015.05.19 14:01



효성은 충남 계룡시에 위치한 육군본부에서 장형옥 효성나눔봉사단장, 김규하 육군 인사사령관 등이 참석한 가운데 ‘나라사랑 보금자리’ 사업 후원금 1억원 전달식을 가졌습니다.


이날 전달식에서 장형옥 효성나눔봉사단장(부사장)은 “호국보훈의 달을 앞두고 참전용사들의 거룩한 희생을 다시 한 번 돌아보고자 작은 정성을 마련했다”며 “나라를 위해 큰 공을 세우고도 힘든 노후를 보내고 계시는 참전용사들의 주거환경개선에 보탬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습니다.



<장형옥 효성나눔봉사단장(왼쪽)과 김규하 육군 인사사령관(오른쪽)이 19일 충남 계룡시에 위치한 육군본부에서 '나라사랑 보금자리' 사업 후원금 전달식을 진행했다>



‘나라사랑 보금자리’ 사업은 참전용사 중 생활여건이 열악한 분들을 선정하여 주거환경을 개선해 줌으로써 안락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돕는 프로젝트입니다. 육군본부에서 주관하는 사업으로 2011년 시작되었고, 효성은 2012년부터 4년째 후원을 이어오고 있는데요. 효성은 올해도 다른 10여개 기업과 육군, 지자체 등과 함께 45명의 참전용사에게 새 집을 제공할 예정입니다.


한편, 효성은 지난해 6월 25일 이상운 부회장, 조현준 사장, 조현상 부사장 등 주요경영진과 사장단 40명이 국립서울현충원을 방문해 묘역정화활동 및 현충탑 참배를 진행하기도 했으며, 전사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사업장 인근의 국립묘지와 1사1묘역을 체결하고 정기적으로 미화활동을 진행하는 등 호국보훈에 기여하는 기업으로서의 역할을 다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