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 일자리 창출, 효성이 함께합니다

뉴스룸/효성 나눔 2018.06.28 11:11



효성은 지난 6월 27일 에덴복지재단에서 ‘컴브릿지(Computer+Bridge)’사업 후원 전달식을 가졌습니다.


컴브릿지는 매각이나 폐기처분 되는 컴퓨터ㆍ노트북ㆍ프린터ㆍ스캐너 등의 기기를 수거해 재활용할 수 있도록 부품을 분해하는 작업에 장애인을 채용, 일자리를 제공하는 사업인데요. 효성은 2014년 국내 최초로 컴브릿지 사업 지원을 시작했습니다. 작년까지 약 5,200대의 전산기기를 기증했고, 올 해도 후원을 이어나가고 있어요. 



효성이 27일 에덴복지재단을 방문해 ‘컴브릿지’ 사업 후원 전달식을 가졌다. 

(왼쪽부터 효성 커뮤니케이션실 이정원 상무, 에덴복지재단 정덕환 회장, 김학수 이사장)



또한, 효성은 100여 명의 중증장애인이 근무하고 있는 에덴복지재단 직원들의 안전하고 쾌적한 일자리 환경조성을 위해 시설개선지원금 2천만 원도 전달했습니다. 에덴복지재단에 2015년부터 올해까지 전달한 지원금은 총 4억 3천만 원이에요. 올해 지원자금은 쓰레기 종량제봉투 생산에 필요한 인쇄기, 복열기 등 오래된 설비를 교체하고, 정수장치 등의 작업환경을 개선하는데 쓰일 예정이라고 합니다. 



Posted by 효성blog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