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의 꽃 보러 가자” 설경이 아름다운 겨울 여행지 & 겨울 산행 준비 팁

즐기다/트렌드 2017.12.07 16:40



겨울에만 즐길 수 있는 설경. 요즘 도심에서는 온통 눈으로 뒤덮인 풍경을 잘 볼 수 없습니다. 눈도 많이 내리지 않을뿐더러, 눈이 많이 오면 사람들이 오가기 편리하도록 눈을 치우기 바쁘니까요.


도심에서는 보기 어려운, ‘눈의 꽃’이 활짝 핀다는 설경이 아름다운 겨울 여행지, 전국의 명산을 소개합니다. 겨울 산행을 위한 준비 팁도 알려드리니, 올 겨울엔 떠나보아요.




 설경이 아름다운 겨울 여행지



“벚꽃보다 아름다운 눈꽃엔딩” 소백산


전국 명산 중 하나인 단양 소백산은 사계절 아름다운 풍광으로 유명하지만 특히 겨울풍경이 빼어납니다. 눈이 시릴 만큼 아름다운 설경에다 정상부근에는 나뭇가지마다 서리꽃이 만개하기 때문인데요. 바다의 산호초를 연상케 하는 순백의 상고대는 습도와 기온차이로 생기는데 전국의 명산 중에서도 단양 소백산이 특히 아름답다고 해요.





단양 소백산은 등산객들의 체력에 맞게 정상 비로봉까지 오를 수 있도록 다양한 코스가 마련돼 있는데요. 죽령휴게소에서 출발해 연화봉과 비로봉을 거쳐 천동으로 내려오는 16.5㎞ 구간과 천동·새밭에서 출발해 비로봉을 거쳐 반대편으로 내려오는 11km 구간으로 나뉩니다. ‘천동∼새밭 코스’는 4시간 정도 걸리는데 산행의 난이도가 높지 않아 초보자들이 산행하기에도 안성맞춤입니다.


비로봉 정상에서 맞는 일출은 겨울 소백산행의 백미로 알려져 있으니 올겨울 꼭 한 번 소백산에서 일출을 맞이해 보세요.



“눈의 요정이 살 것만 같은 환상의 숲” 인제 자작나무숲


강원도에 눈이 내리면 가장 인기가 많은 명소 중 한 곳이 자작나무숲입니다. 원대리 자작나무 숲에는 하얀 줄기가 하늘 높이 쭉 뻗은 자작나무가 무려 69만여 그루 심어져 있는데요. 눈꽃과 어우러진 모습이 장관입니다. 때문에 매년 11만~12만여 명의 관광객이 찾는 명소가 되었죠. 남녀노소 모두 별 무리 없이 걸을 수 있는 완만한 산이기 때문에 찾는 이들이 더 많은 것 같아요.





숲에 들어서면 자작나무 코스(0.9km), 치유 코스(1.5km), 탐험 코스(1.1km) 세 개의 산책코스로 나뉘어져 있는데요. 굳이 코스를 따르지 않고 쭉 걸어도 그리 오래 걸리지 않는 쉬운 트레킹 길입니다. 산림초소에서 자작나무 숲까지는 왕복 7km. 2시간이면 넉넉하기 때문에 아이들, 그리고 부모님을 모시고 와도 무리가 없습니다.



“이름처럼 눈 덮인 겨울 산행의 성지” 설악산


겨울철 눈이 뒤덮인 설악산은 전국 등산객들의 겨울 산행 성지로 꼽힙니다. 겨울이면 웅장한 산세에 소복이 쌓인 눈이 아름답기로 유명하기 때문이죠.





설악산에는 울산바위 코스, 권금성 코스, 금강굴 코스 등 남녀노소 누구나 걸을 수 있는 완만한 트래킹 코스가 있는가 하면 능선길을 따라 설악산의 아름다운 설경을 감상할 수 있는 ‘한계령~중청대피소 코스(7.8km)’, 내설악의 대표적인 아름다움을 간직한 백담계곡을 따라 눈 덮인 백담사, 영시암, 오세암, 봉정암의 설경이 일품인 ’백담사~중청대피소 코스(14.3km)‘등도 있습니다.


체력이 허락한다면 ‘소공원~공룡능선~소공원 코스(18.7km)’를 추천합니다. 내설악과 외설악의 아름다운 설경을 모두 볼 수 있는 코스로 신선대에 올라서면 설악산의 겨울 비경을 한눈에 볼 수 있는데요. 다소 험준한 구간으로 철저한 준비가 필요하고, 장거리이므로 희운각 대피소에서 숙박이 필수입니다.


대승폭포 전망대에서 바라보는 대승폭포와 주변 설경이 일품인 ’장수대분소~대승폭포 코스‘는 1km거리로, 40분 만에 닿을 수 있어 가볍게 산행하기 좋습니다. 이것마저도 힘들다면 설악 소공원에서 케이블카를 타세요. 저항령, 울산바위, 공룡능선의 설경을 볼 수 있으며 맑은 날에는 눈 덮인 속초 시가지와 동해바다까지 조망할 수 있습니다.


산행을 즐긴 후에는 설악산을 바라보며 야외 온천을 즐겨 보세요. 겨울 산행의 매력에 푹 빠질 거예요. 



“새해 소망을 빌러 오르다” 덕유산


덕유산은 눈이 많이 내리기 때문에 설경이 유명하기도 하지만, 덕이 많고 너그러운 모산이라는 이유로 소원을 빌기 위해 새해 산행을 하는 이들이 많습니다.





향적봉과 중봉 일대 주목 군락지의 상고대와 눈꽃이 아름답기로 유명한 덕유산은 관광곤돌라로 정상 부근 설천봉까지 단숨에 갈 수 있어서 남녀노소 다양한 연령대로 구성된 가족 여행객들에게 인기인데요. 설천봉에서 덕유산 최고봉인 향적봉까지 약20분이면 갈 수 있습니다. 구천동탐방지원센터에서 출발해 구천동 계곡을 지나 정상으로 오르는 이들도 있긴 하지만 많은 이들이 곤돌라로 이동해 정상까지 오른 후 다시 곤돌라를 이용해 하산하거나, 또는 하산길만 도보로 삼공지구까지 가는 경우가 많은데요. 겨울 산의 풍광을 제대로 맛보고 싶다면 중봉까지는 걷는 것을 추천합니다.



“제주에서 만나는 눈의 여왕” 한라산


겨울 산행하면 한라산을 빼놓을 수가 없죠. 한라산에 눈이 내리면 등반을 하기 위한 관광객들로 인해 제주도 한라산 주변 숙박을 예약하기 힘들 정도인데요. 그만큼 아름다운 설경을 볼 수 있는 곳이기 때문이죠.





한라산은 영실 코스, 성판악 코스, 어리목 코스, 관음사 코스, 돈내코 코스 총 5가지 등반코스가 있습니다. 영실 코스는 비교적 짧고 완만한 코스로 가족단위 등산객들에게 인기가 많은데요. 반면 성판악 코스는 시작점에서 진달래밭 대피소까지 3시간, 대피소에서 정상까지 1시간 반, 총 4시간 30분이 소요되는 코스로 완만하긴 하지만 긴 시간 등반해야 하기 때문에 체력이 좋지 않은 사람에게는 추천하지 않아요. 관음사에서 1950m의 백록담 정상까지 가는 등반코스인 관음사 코스의 경우 계곡이 많아 겨울에 통제하는 경우가 많으니 꼭 체크하고 가시기 바랍니다. 


어느 코스를 오르더라도 한라산의 눈부신 설경을 감상할 수 있으니 자신의 체력과 시간에 따라 코스를 선택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설경 여행, 설렁설렁은 금물!” 겨울 산행 준비 팁



일출 및 일몰 시간, 날씨를 체크하세요


겨울에는 일출 및 일몰 시간, 날씨를 고려해 산행을 해야 합니다. 겨울 산의 경우 등∙하산 시간이 평소보다 2배 이상 소요되기 때문에 아침 일찍 시작해 해지기 두 시간 전에 등산을 마치는 것을 추천합니다. 또한 기상 변화를 항상 체크하고 갑자기 날씨가 나빠지면 즉시 하산해야 합니다.



기능성 소재의 옷은 선택이 아닌 필수에요


겨울 등산에서 가장 중요한 것 중 하나는 복장. 겨울 등산의 경우 저체온증에 대한 우려가 크기 때문에 얇은 옷을 여러 번 겹쳐 입는 것이 좋고, 속옷이나 겉옷은 몸을 따뜻하게 하는 기능성 옷을 선택하는 것이 좋습니다.


효성의 ‘에어로웜(aerowarm)’은 기존 섬유보다 15~20퍼센트 정도 가볍고, 면보다 약 10퍼센트, 울 소재보다는 15퍼센트 가량 높은 보온 기능을 가지고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아웃도어 의류의 필수 요소라 할 수 있는 ‘흡한속건(땀을 흡수하고 신속히 건조시킴)’ 기능이 있기 때문에, 겨울철 산행할 때 입으면 땀을 흘리더라도 옷이 젖지 않아, 체온 유지에 도움이 됩니다.



겨울 산행을 위한 옷,

어로웜 택(tag)이 달려 있는지 확인해보세요!

빛을 받으면 발열이 되는 소재,

에어로히트도 겨울 산행에 딱입니다!



또한 ‘에어로히트(aeroheat)’는 추위를 막는 것을 넘어서, 빛을 에너지원 삼아 직접 열을 내는 프리미엄 섬유 소재입니다. 일반 폴리에스터와 비교해 최대 4배가량 높은 열효율을 가지는 있어 평지보다 기온이 낮은 산의 매서운 추위에도 끄떡없을 거에요.





아이젠과 스패치를 꼭 챙기세요


아이젠은 겨울 산행 필수품 중 하나인데요. 눈이 없다고 하더라도 겨울에는 땅이 얼어 미끄러질 수 있으니 미끄럼 방지를 위해 겨울 산행에 꼭 챙겨야 합니다. 스패치는 등산화와 발목을 감싸는 등산용품으로 눈이 신발 속으로 스며드는 것을 방지해 줍니다. 동상의 위험이 큰 겨울 산행 시, 무척 유용한 제품입니다.



당당하게 당 섭취하세요


겨울에 등산을 할 때에는 비상식량을 꼭 챙겨야 합니다. 안 그래도 체력소모가 많은 등산인데, 날씨가 추우면 더 빨리 에너지가 바닥이 나죠. 따라서 빠르게 에너지를 보충해줄 수 있는 당 음식인 초콜릿이나 사탕 등을 꼭 준비하세요.



함께 그리고 안전하게 대비하세요


겨울 산행을 혼자 하는 것은 매우 위험합니다. 꼭 일행과 함께 등산하고 예기치 못한 사고가 발생하면 구조 요청을 할 수 있도록 등산로 곳곳에 설치된 ‘국가지점 번호판’을 미리 확인하는 것이 좋습니다.


 




자연은 인간에게 자신을 쉽게 허락하지 않습니다. 그래서 아름다운 설경을 두 눈에 담기 위해서는 많은 준비와 시간과 노력이 필요하죠. 비록 그 여정이 춥고 힘들더라도, 포기하지 않고 한 걸음 한 걸음 내딛다 보면 끝내 마주하게 될 눈의 꽃. 올 겨울에는 새하얀 눈의 꽃의 아름다움과 함께 행복한 겨울을 보내시길 바랍니다.





  ✔ [효성인 설문] 효성인의 <겨울 도시 산책> 1장. 도시에서 시크릿가든 찾기

  ✔ 서울, 어디까지 가봤니? 서울의 신상 명소

  ✔ “아! 시원~하다!” 뜨거운데 시원한 온천으로 여행을 떠나자!

  ✔ 몸도 마음도 시리지 않도록! 겨울철 고기능성 섬유 ‘에어로히트 & 에어로웜’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효성blog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log.hi.co.kr BlogIcon 현대해상 좋은 블로그, Hi 2017.12.14 16: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하얀 설경이 정말 아름답네요! 안전이 중요한 겨울 산행의 팁까지 알려주시다니 정말 유익한 정보입니다 : ) 저는 신체온도를 높여 겨울철 면역력을 강화하는 방법에 대해 포스팅 해보았답니다 : ) http://blog.hi.co.kr/1855